•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 최신기사
  • ‘런닝맨’ 김종국, 하차 언급에 발끈…“송지효와 저, 싫어한다”

  • 기사입력 2019-05-20 07:17
    • 프린트
    • 메일
    • 크게
    • 작게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헤럴드경제=모바일섹션] ‘런닝맨’의 김종국이 ‘하차’라는 단어에 예민하게 반응했다.

김종국은 19일 오후 방송된 SBS ‘런닝맨’에서 ‘하차’라는 단어에 정색했다. 과거 제작진으로부터 송지효와 함께 ‘런닝맨’ 하차를 통보받은 경험이 있기 때문.

먼저 하하가 “하차라고 하지마라. (차에서) 내린다고 해라”고 운을 뗐다.

이에 김종국은 정색하며 “하차라는 말 (송)지효와 저는 싫어한다”고 얘기했다. 송지효 또한 “나 예민해진다”며 거들며 웃음을 선사했다.

onlinenews@heraldcorp.com
포토슬라이드
  • ‘2019 맥스큐 머슬마니아 피트니스 코리아 챔피언십’
    ‘2019 맥스큐 머슬마니아 피트니스 코리아 챔피언십’
  • '아찔..짜릿한 수영복'
    '아찔..짜릿한 수영복'
  • '이걸 테이프로 만들었다고?'
    '이걸 테이프로 만들었다고?'
  • '눈부신 몸매... Victoria's Secret Fashion Show'
    '눈부신 몸매... Victoria's Secret Fashion Show'
핫 클릭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