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 통신
  • LGU+, 휴대전화 분실ㆍ파손 보험 새단장…이용료 35%↓

  • 기사입력 2019-05-16 10:29
    • 프린트
    • 메일
    • 크게
    • 작게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 종류 16종→11종 간소화…17일부터 가입
- 보험가입 기간 30개월→36개월로 늘려

[헤럴드경제=정윤희 기자]LG유플러스는 휴대전화 분실ㆍ파손 보험을 새로 출시한다고 16일 밝혔다.

기존 16종이던 휴대전화 보험상품을 11종으로 간소화했다. 월 이용료도 최대 35% 낮췄다. 가입은 17일부터 가능하다.

새 보험상품은 아이폰 분실ㆍ파손 보험 6종과 삼성전자, LG전자 등 안드로이드 폰 대상 분실ㆍ파손 보험 5종으로 구성했다.

아이폰 보험 상품은 월 이용료 2800원에 총 85만원까지 보상금액을 지원하는 ‘I폰 분실ㆍ파손 보험 85’부터 월 8000원에 총 200만원까지 보상금액을 지원하는 ‘I폰 분실ㆍ파손 보험 200’ 등이 있다.

안드로이드 폰의 경우는 월 이용료 2400원에 총 85만원까지 보상하는 ‘폰 분실ㆍ파손 보험 85’부터 월 5800원에 총 150만원까지 보상하는 ‘폰 분실ㆍ파손 보험 150’까지 출고가에 따라 상품을 마련했다.

휴대전화 장기간 사용는 고객을 위해 보험 가입기간도 기존 30개월에서 36개월로 늘렸다.

정석주 LG유플러스 분실ㆍ파손고객케어 팀장은 “5G 스마트폰의 높은 출고가로 인한 고객의 가계통신비 부담을 줄이기 위해 저렴해진 보험 상품을 새롭게 내놨다”고 말했다.

yuni@heraldcorp.com
포토슬라이드
  • '눈부신 몸매... Victoria's Secret Fashion Show'
    '눈부신 몸매... Victoria's Secret Fashion Show'
  • '나 잡아봐라...Kinsey Wolanski의 질주'
    '나 잡아봐라...Kinsey Wolanski의 질주'
  • '화려한 뒷모습의 제니퍼 로페즈'
    '화려한 뒷모습의 제니퍼 로페즈'
  • 레이첼 맥코드의 완벽한 몸매
    레이첼 맥코드의 완벽한 몸매
핫 클릭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