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 최신기사
  • 오현경, “스토커에 호텔 키 빼앗긴 상황…신효범이 구해줘”

  • 기사입력 2019-04-24 07:38
    • 프린트
    • 메일
    • 크게
    • 작게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헤럴드경제=모바일섹션] ‘불타는 청춘’ 새 친구로 합류한 배우 오현경이 과거 스토커로부터 시달렸던 일화를 공개했다.

23일 오후 방송된 SBS ‘불타는 청춘’에서는 오현경이 새 친구로 합류했다.

오현경은 초코과자부터 ‘불타는 청춘’ 멤버들과 함께할 간식을 한아름 들고 신효범을 만나러 갔다.

오현경은 “과거에 어떤 이상한 사람이 자신이 내 매니저라며 호텔까지 따라왔다. 그때 언니가 나를 언니 방으로 데려가줬다”면서 “그때 언니가 너무 고마웠다. 다른 사람들이 그 사람을 보내고 나는 언니 방에서 잤다”라고 에피소드를 전했다.

당시에 오현경은 스토커에게 호텔 방 열쇠까지 빼앗겼던 상황이었다. 오현경은 “그 일이 너무 고마워서 지금까지 기억하고 있다”라고 말했다. 또 “계속 세월이 지나도 고마움이 남아있는 사람들이 있다. 그런 사람들과는 엄청 친하지 않더라도 멀리서 바라보고 응원하게 된다”라고 이야기했다.

이날 오현경은 청춘들과 남다른 친분을 자랑했다. 연예계 마당발다웠다. 오현경은 차례로 강경헌, 최성국, 김부용, 양익준 등 많은 청춘들과 인맥과 사연을 공개했다.

onlinenews@heraldcorp.com
포토슬라이드
  • '몸매깡패....치어리더 김연정'
    '몸매깡패....치어리더 김연정'
  • '아찔..짜릿한 수영복'
    '아찔..짜릿한 수영복'
  • '내가 Cardi B다'
    '내가 Cardi B다'
  • Mercedes Benz Fashion Week Madrid SpringSummer 2020
    Mercedes Benz Fashion Week Madrid SpringSummer 2020
핫 클릭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