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 최신기사
  • 조안 남편 김건우, 최초 공개 “순하게 생겼네”

  • 기사입력 2019-04-24 06:15
    • 프린트
    • 메일
    • 크게
    • 작게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헤럴드경제=모바일섹션] ‘아내의맛’에 조안 부부가 출연했다. 남편 김건우는 처음으로 대중에게 공개됐다.

23일 오후 방송된 TV조선 ‘아내의 맛’에서는 조안과 남편 김건우가 합류했다. 두 사람은 평상시 소탈한 모습 그대로를 카메라 앞에서 보여줬다.

이날 조안은 대본 연습을 하며 “한 시간 반밖에 못 잤다. 리얼리티 프로그램은 처음”이라며 “이건 나 혼자 출연하는 것도 아니다. 남편도 출연하고, 시부모님도 다 보실 것 아니냐”며 긴장감을 표했다.

이어 조안은 긴장을 풀고자 김건우에게 영상통화를 걸었다. 신혼 4년차 부부는 여전히 달달했다.

김건우의 얼굴이 화면에 잡히자 출연진들은 “어머 훈남이시네” “너무 순하게 생기셨다”라고 감탄했다.

그러면서 5년 간 친구로 지내다 연인으로 발전해 결혼까지 골인했던 러브스토리가 전해졌다.

지난 2016년 3살 연상 IT 계열 CEO인 김건우와 결혼한 조안은 최근 MBC 드라마 ‘용왕님이 보우하사’에서 열연하고 있다.

onlinenews@heraldcorp.com
포토슬라이드
  • 레이첼 맥코드의 완벽한 몸매
    레이첼 맥코드의 완벽한 몸매
  • 섹시 스타 린제이 펠라스의 독보적 볼륨감
    섹시 스타 린제이 펠라스의 독보적 볼륨감
  • 엄청난 볼륨감의 소유자... '카라 델 토로'
    엄청난 볼륨감의 소유자... '카라 델 토로'
  • '칸의 여인'
    '칸의 여인'
핫 클릭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