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 최신기사
  • 홍범도 장군 유해 늦어도 내년이면 국내로 돌아온다

  • 기사입력 2019-04-22 20:23
    • 프린트
    • 메일
    • 크게
    • 작게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文, 카자흐 정상에 “청산리전투 100年 내년까진 봉환 관심 당부”

-토카예프 대통령 “내년까지 해결되도록 직접 챙기겠다”




문재인 대통령[연합]
[헤럴드경제] 일제 강점기 봉오동·청산리 전투의 주역 홍범도 장군의 유해가 늦어도 내년이면 카자흐스탄에서 국내로 봉환된다.

카자흐스탄을 국빈방문 중인 문재인 대통령은 22일(현지시간) 카심조마르트 토카예프 대통령과 회담에서 홍범도 장군 유해 봉환을 희망한다는 의사를 밝혔다.

문 대통령은 “크즐오르다에서 서거한 홍범도 장군은 우리 독립 운동사에서 최고로 추앙받는 인물”이라며 “총사령관으로서 봉오동·청산리 전투에서 승리를 거뒀고 내년이면 100년이 된다”고 말했다고 고민정 청와대 부대변인이 브리핑에서 전했다.

그러면서 “올해는 임시정부 수립 100년으로 한국민은 올해, 늦어도 내년 100주년에는 홍범도 장군 유해를 봉환했으면 좋겠다는 열망이 뜨겁다”며 토카예프 대통령의관심을 부탁했다.

이에 토카예프 대통령은 “외교·법률적으로 검토하고 있고, 이 이슈를 협의할 수 있게 외교장관에게 지시했다”며 “양국 관계와 국민 간 교류 등을 감안해 이 문제가 내년 행사 때까지 해결될 수 있도록 직접 챙기겠다”고 답했다.

또 “홍범도 장군의 역사적 의미를 잘 알고 있고, 그 점을 존중한다”고도 했다.

아울러 토카예프 대통령은 전날 알마티에서 이뤄진 계봉우·황운정 지사 유해 봉환 사실을 언급하며 “유해 봉환식이 성공적으로 치러져 다행”이라고 말했고, 문 대통령은 감사 인사를 전했다.



onlinenews@heraldcorp.com

포토슬라이드
  • '이걸 테이프로 만들었다고?'
    '이걸 테이프로 만들었다고?'
  • '몸매깡패....치어리더 김연정'
    '몸매깡패....치어리더 김연정'
  • Victoria's Secret Angel Grace Elizabeth Debuts New Fall Collection
    Victoria's Secret Angel Grace Elizabeth Debuts New Fall Collection
  • '아찔..짜릿한 수영복'
    '아찔..짜릿한 수영복'
핫 클릭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