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 생활경제
  • 롯데百, 아울렛 카드로 온라인 잡는다…엘롯데 ‘프리미엄 아울렛 전문관’ 오픈

  • 기사입력 2019-04-22 11:30
    • 프린트
    • 메일
    • 크게
    • 작게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25일부터 행사…버버리 등 판매
이월상품 최대 60~70% 할인



롯데백화점이 온라인 쇼핑몰인 ‘엘롯데’에 오는 25일 ‘온라인 프리미엄 아울렛 전문관’을 연다고 22일 밝혔다.

이번 프리미엄 아울렛 전문관 오픈으로 엘롯데 내 백화점 상품과 아울렛 상품이 분리돼 운영 판매되며 ‘프리미엄 아울렛 전문관’에서는 다양한 이월 패션 상품들이 정상가 대비 최대 60~70%가량 저렴하게 상품이 판매될 예정이다.

롯데백화점이 온라인 아울렛을 오픈한 것은 최근 다양한 온라인 쇼핑 업체들이 가격에 초점을 맞춘 마케팅을 지속 진행하면서 소비자들에게 저렴하게 상품을 구매할 수 있다는 이미지를 확립시켜 주는 것이 무엇보다 중요하게 됐기 때문이다.

온라인 프리미엄 아울렛 전문관은 개점 기념으로 오는 25일부터 다음달 1일까지 다양한 할인 행사를 진행한다. ‘국내외 유명 핸드백 브랜드 프라이스 챌린지’ 이벤트를 선보여 생로랑, 발렌티노, 버버리, 훌라, 쿠론 등 다양한 인기 상품을 정상가 대비 최대 70% 저렴하게 판매한다. 대표적인 상품으로 ‘생로랑 비키백’을 198만원에, ‘펜디 투쥬르 스몰 숄더백’을 159만원에 선보인다.

또 ‘스포츠ㆍ레저 인기상품 특집전’을 준비해 프로스펙스, 머렐 등 다양한 스포츠 브랜드 상품 역시 최대 70% 할인 판매한다. 크록스의 첼시부츠는 3만9900원에, 핏플랍 아이쿠션은 2만9900원에, 프로스펙스 키즈샌들은 1만원에 판매한다.

남성ㆍ여성 봄 패션 제안전도 선보인다. CC콜렉트, EnC, JJ지고트 등 영패션 브랜드의 1~2년 차 이월 상품을 최대 70% 할인한다. 플라스틱아일랜드의 티셔츠는 1만1600원에, 폴햄 바람막이 집업은 2만5000원에 판매한다.

추대식 롯데백화점 엘롯데 부문장은 “온라인 프리미엄 아울렛 오픈을 통해 고객들이 오프라인 아울렛이 아닌 온라인에서도 상시 저렴한 상품을 구매할 수 있게 됐다”며 “앞으로도 새로운 시스템과 저렴한 상품들을 고객들에게 선보일 수 있도록 노력할 것”이라고 말했다.

박로명 기자/dodo@heraldcorp.com
포토슬라이드
  • '눈부신 몸매... Victoria's Secret Fashion Show'
    '눈부신 몸매... Victoria's Secret Fashion Show'
  • '나 잡아봐라...Kinsey Wolanski의 질주'
    '나 잡아봐라...Kinsey Wolanski의 질주'
  • '화려한 뒷모습의 제니퍼 로페즈'
    '화려한 뒷모습의 제니퍼 로페즈'
  • 레이첼 맥코드의 완벽한 몸매
    레이첼 맥코드의 완벽한 몸매
핫 클릭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