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 오락
  • ‘스페인 하숙’ 유해진, 글로벌한 친화력까지 갖췄다

  • 기사입력 2019-04-20 17:14
    • 프린트
    • 메일
    • 크게
    • 작게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유쾌+다정다감’ 매력캐

[헤럴드경제=서병기 선임기자]배우 유해진이 글로벌한 친화력으로 감동과 재미를 선사했다.

지난 19일 방송된 tvN 예능프로그램 ‘스페인 하숙’에서는 유해진이 차승원, 배정남과 함께 영업 5일 차를 맞은 가운데, 다양한 국적의 순례자들을 만나는 모습이 그려졌다.

이날 유해진은 새로운 순례자들을 맞이하기 위해 여느 때와 같이 청소를 시작했다. 노동요와 함께 구석구석을 깨끗이 쓸고 닦았고, 마스크를 쓰고 소독약을 뿌리던 중 ‘이케요’ 계열사인 방역업체 ‘세수꼭’을 런칭하는 유쾌한 센스를 보여 웃음을 자아냈다.

이후 유해진은 ‘이케요’ 작업실로 향했다. 앞서 알베르게를 찾았던 순례자들이 보완 사항으로 건의하고 간 산티아고 순례길의 상징, 노란색 이정표를 만들기 위해 나선 것. 스태프들의 도움을 받아 어느새 ‘이케요’ 4호가 뚝딱 완성됐고, 날이 갈수록 능수능란해지는 창업주의 솜씨는 절로 감탄을 자아냈다.

이어 본업으로 돌아와 영업 준비에 나섰고, 잠시 밖으로 나와 주변을 살피던 중 뜻밖의 손님을 만났다. 팬이라며 찾아온 한 스페인 여성에 진심으로 감동한 유해진은 숙소 안으로 안내해 따뜻한 차를 대접하고 우산을 챙겨주며 자상한 모습을 보였다.

반면 유해진은 영업 5일 차의 손님으로 한국부터 스페인, 영국, 프랑스까지 총 다섯 명의 다국적 순례자들을 맞이했다. 그리고는 이내 글로벌한 친화력을 발휘해 화기애애한 분위기를 형성했는데, 이때 유쾌하고 배려심 넘치는 면모는 호감도를 자동 상승시켰다.

또한 유해진은 남다른 세심함으로 보는 이들을 미소짓게 하기도 했다. 궂은 날씨 탓에 혹시라도 미끄러질 것을 대비해 ‘이케요’ 라이프 라인, 미끄럼 방지 푯말 제작에 힘쓰는 것을 시작으로 몸이 불편한 순례자에게 먼저 약을 챙겨주는 등 다정다감한 매력을 마음껏 발산했다.

/wp@heraldcorp.com
포토슬라이드
  • 'BNTB Cannes Fashion Week 2019'
    'BNTB Cannes Fashion Week 2019'
  • 섹시 스타 린제이 펠라스의 독보적 볼륨감
    섹시 스타 린제이 펠라스의 독보적 볼륨감
  • 'TEZENIS Show - Drive In'
    'TEZENIS Show - Drive In'
  • 'Wow!! 여름이다'
    'Wow!! 여름이다'
핫 클릭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