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 최신기사
  • 이언주 “총선 전 한국당과 함께”…원유철 “꽃가마 태워드린다”

  • 기사입력 2019-04-20 08:23
    • 프린트
    • 메일
    • 크게
    • 작게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연합]
[헤럴드경제=모바일섹션] 바른미래당 이언주 의원이 자유한국당 입당 가능성을 직접 언급했다. 내년 4월 총선 전에는 함께한다는 발언을 내놨다.

이 의원은 19일 국회도서관에서 열린 ‘자유우파 필승대전략’ 출판기념회 대담에서 저자인 정치평론가 고성국 씨가 한국당 입당 가능성을 묻자 이같이 답했다. 그러면서 “확실한 것은 우리는 결국 총선 전에 함께한다”고 말했다.

이 의원은 “한국당에서 오라고 해야 내가 가는 것”이라며 “저는 가능하면 (바른미래당의) 다른 사람들도 같이 갔으면 좋겠다”고 밝혔다.

이에 옆자리에 있던 원유철 의원은 “이 의원은 한국당에 꼭 필요할 뿐 아니라 대한민국에 꼭 필요한 분”이라며 “그런 차원에서 꽃가마를 언제 태워드릴지 고민하고 있다”고 화답했다.

바른미래당 하태경 의원은 이와 관련해 19일 페이스북 글에서 “이제는 이 의원을 바른미래당에서 내보낼 시간이 된 것 같다”며 “다른 사람들과 같이 갔으면 좋겠다고 하셨지만 그럴 사람은 없다”고 적었다.

onlinenews@heraldcorp.com

포토슬라이드
  • '이걸 테이프로 만들었다고?'
    '이걸 테이프로 만들었다고?'
  • '몸매깡패....치어리더 김연정'
    '몸매깡패....치어리더 김연정'
  • '내가 Cardi B다'
    '내가 Cardi B다'
  • '아찔..짜릿한 수영복'
    '아찔..짜릿한 수영복'
핫 클릭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