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 정치일반
  • “‘조 남매’ 경질하라”…황교안, 취임 후 첫 장외집회 연다

  • 기사입력 2019-04-20 08:20
    • 프린트
    • 메일
    • 크게
    • 작게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헤럴드경제=이원율 기자]자유한국당이 주말인 20일 서울 종로구 광화문 세종문화회관 앞에서 당원과 지지자 1만여명이 참석한 가운데 문재인 정권의 인사 실패와 국정 운영을 규탄하는 장외집회를 갖는다.

황교안 대표 취임 후 첫 장외집회다. 전날 중앙아시아를 순방 중인 문재인 대통령이 주식투자 논란이 제기된 이미선 헌법재판관 임명을 강행한 데 따른 투쟁 자리다.

‘문재인 STOP(멈춤), 국민이 심판합니다’라고 이름을 붙인 이번 집회에는 전국 253개 당협이 총동원될 예정이다.

한국당은 각 시ㆍ도당 위원장과 국회의원, 당협 운영위원장 등에 공문을 보내 당협당 100∼300명씩 당원과 지지자를 데려와 총 1만여명 운집을 계획했다.

오후 1시30분부터 시작하는 집회에서 현 정부를 향한 당 지도부의 규탄 발언 등을 이어간 뒤 청와대 인근인 효자동 주민센터까지 가두행진을 벌일 계획이다.

한국당은 집회에서 이 후보자 임명 강행을 규탄하며 문 대통령의 대국민 사과를 촉구하고, 인사 추천ㆍ검증 책임자인 청와대 조국 민정수석과 조현옥 인사수석 등의 경질을 요구할 방침이다.

이 밖에도 급격한 최저임금 인상과 주 52시간 근로제, 소득주도성장, 탈원전 정책, 4대강 보 해체 등 현 정부의 경제·사회 정책 전반에 걸친 성토도 이어질 것으로 예상된다.

yul@heraldcorp.com



황교안 자유한국당 대표. [연합]
포토슬라이드
  • 'BNTB Cannes Fashion Week 2019'
    'BNTB Cannes Fashion Week 2019'
  • 섹시 스타 린제이 펠라스의 독보적 볼륨감
    섹시 스타 린제이 펠라스의 독보적 볼륨감
  • 'TEZENIS Show - Drive In'
    'TEZENIS Show - Drive In'
  • 'Wow!! 여름이다'
    'Wow!! 여름이다'
핫 클릭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