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 최신기사
  • SK하이닉스 직원 1인당 영업이익 8억200만원…최대 영업익은 삼성전자 58조

  • 기사입력 2019-04-03 09:33
    • 프린트
    • 메일
    • 크게
    • 작게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사람인 매출액 상위 100대 기업 분석…직원 1인당 영업익 1억원 이상 43개사

[헤럴드DB]

[헤럴드경제=유재훈 기자] SK하이닉스가 국내 100대 기업 가운데 지난해 1인당 영업이익을 가장 많이 낸 기업으로 꼽혔다.

사람인이 3일 매출액 상위 100대 기업 중 금융감독원 전자공시시스템에 사업보고서를 공개한 88개사의 ‘직원 1인당 영업이익’을 분석한 결과, SK하이닉스가 1인당 8억200만원을 벌어들인 것으로 나타났다. 1인당 영업이익은 공시된 전체 직원수 대비 영업이익(연결 재무제표 기준, 십만단위 절사)으로 산출했다.

뒤를 이어 SK종합화학이 6억5300만원으로 2위를 차지했고, ▷여천NCC(6억4800만원) ▷한화토탈(6억3100만원) ▷롯데케미칼(6억2300만원) ▷삼성전자(5억7100만원) ▷고려아연(5억4900만원) ▷현대글로비스(5억4500만원) ▷금호석유화학(4억3300만원) ▷LG상사(4억1600만원)가 상위 10위 안에 들었다.

매출액 상위 100대 기업 직원들은 지난해 1인당 평균 1억 6100만원의 영업이익을 낸 것으로 조사됐고, 직원 1인당 영업이익이 1억원 이상인 기업은 43개사로 절반에 가까웠다.

전체 조사대상 기업의 2018년 영업이익은 평균 1조 5562억원이었다.

가장 많은 영업이익(연결 재무재표 기준)을 낸 기업은 2년 연속 사상 최대 실적을 갈아치운 삼성전자로, 58조 8866억6900만원을 기록했다. 뒤를 이어 ▷SK하이닉스(20조8437억원) ▷포스코(5조5426억원) ▷LG전자(2조 7032억원) ▷현대자동차(2조 4221억원) ▷LG화학(2조 2460억원) ▷현대모비스(2조 249억원) ▷롯데케미칼(1조 9673억원) ▷한화(1조 8061억원) ▷한국가스공사(1조 2768억원) 등의 순으로, 제조업의 영업이익 규모가 큰 것으로 조사됐다.

SK하이닉스는 2017년 대비 영업이익이 가장 많이 증가한 기업에서도 첫 손에 들었다. 전년 대비 영업익 증가액이 7조1224억2400만원에 달했다.

삼성전자가 5조 2416억3100만원으로 뒤를 이었고 ▷포스코(9207억6600만원) ▷GS건설 (7458억2000만원) ▷삼성전기(7118억4900만원) ▷삼성SDI(5980억7600만원) ▷기아자동차(4952억4900만원) ▷대림산업(2994억5900만원) ▷금호석유화학(2920억700만원) ▷대우조선해양(2918억2800만원) ▷한국가스공사(2416억9600만원)순으로 집계됐다.

igiza77@heraldcorp.com
포토슬라이드
  • '이걸 테이프로 만들었다고?'
    '이걸 테이프로 만들었다고?'
  • '몸매깡패....치어리더 김연정'
    '몸매깡패....치어리더 김연정'
  • Victoria's Secret Angel Grace Elizabeth Debuts New Fall Collection
    Victoria's Secret Angel Grace Elizabeth Debuts New Fall Collection
  • '아찔..짜릿한 수영복'
    '아찔..짜릿한 수영복'
핫 클릭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