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 사용안함(뉴스속보)
  • 홍상수 김민희, 시사회 전날 日 구마모토로 떠나

  • 기사입력 2019-03-22 13:58
    • 프린트
    • 메일
    • 크게
    • 작게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OSEN]

[헤럴드경제=모바일섹션] 세간의 따가운 시선에도 불구하고 연인 관계를 유지하고 있는 홍상수 감독과 배우 김민희가 신작 ‘강변호텔’ 시사회 전날 일본으로 떠났다.

SBSfunE에 따르면 한 측근은 두 사람이 20일 낮 일본 구마모토에 갔으며 영화 관련 일정인지는 확인이 되지 않는다고 말했다.

홍상수와 김민희는 이날 저가항공 일반석을 타고 구마모토에 도착했다. 외부인의 시선을 의식하지 않은 것으로 알려졌다.

두 사람은 ‘강변호텔’이라는 영화의 시사회를 앞두고 있었다. 이 영화는 홍상수 감독의 23번째 장편 영화이자 두 사람이 6번째로 함께 작업한 작품이다.

‘강변호텔’은 강변의 호텔에 공짜로 머물고 있는 시인이 오래 안 본 두 아들을 부르고, 같이 살던 남자에게 배신을 당한 한 젊은 여자가 강변 호텔에 방을 잡으면서 벌어지는 일을 그린 영화. 기주봉, 김민희, 송선미, 권해효, 유준상, 신석호 등이 출연했다.

onlinenews@heraldcorp.com
포토슬라이드
  • '시선강탈' 157cm 모델 'Demi Rose'
    '시선강탈' 157cm 모델 'Demi Rose'
  • '건강미 넘치는 머슬마니아 선수들'
    '건강미 넘치는 머슬마니아 선수들'
  • '테이프로 만든 옷(?)'
    '테이프로 만든 옷(?)'
  • '인기예감..화려한 수영복 패션'
    '인기예감..화려한 수영복 패션'
핫 클릭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