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 최신기사
  • [H#story] ‘폭우세(?) 하늘을 원망하라’

  • 기사입력 2019-03-22 08:30
    • 프린트
    • 메일
    • 크게
    • 작게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게티이미지]

[헤럴드경제=이상섭 기자] 이제는 비가 와도 세금 걱정을 해야 하는 시대가 왔다.

[게티이미지]

미국 동부 뉴저지주에서 비가 오면 세금을 내는 이른바 ‘폭우세’(Rain Tax)가 시행된다. 폭우세는 건물 부지의 오염 물질이 빗물과 함께 하천으로 유입돼 수질을 오염시키는 현실을 개선하는 동시에 수도관 교체·하천 정화 등의 예산을 마련하겠다는 취지다.

[게티이미지]

미국 뉴저지주 지역 언론에 따르면 “21일(현지시간) 필 머피 주지사가 이번 주 초 ‘청정 폭우·홍수 방지법안’(Clean Stormwater and Flood Reduction Act)에 서명했다” 고 전했다.

[게티이미지]

뉴저지주는 지난해 11·6 중간선거에서 민주당이 사실상 장악한 주로 머피 주지사를 비롯한 민주당 진영이 주도적으로 나서면서 뉴저지주 상·하원을 모두 통과했다. 
[게티이미지]

하지만 민주당 측은 “내리는 비에 세금을 부과하는 게 아니라 ‘더러운 유출’에 세금을 매기겠다는 것”이라고 주장하고 있다. 
[게티이미지]

기본적으로는 폭우와 관련해 세금을 걷겠다는 개념이어서 홍수 피해가 잦은 다른 지역을 중심으로 논란이 확산할 것으로 보인다고 현지 언론들은 전했다.
[게티이미지]

babtong@heraldcorp.com
포토슬라이드
  • '아찔..짜릿한 수영복'
    '아찔..짜릿한 수영복'
  • '몸매깡패....치어리더 김연정'
    '몸매깡패....치어리더 김연정'
  • '내가 Cardi B다'
    '내가 Cardi B다'
  • Mercedes Benz Fashion Week Madrid SpringSummer 2020
    Mercedes Benz Fashion Week Madrid SpringSummer 2020
핫 클릭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