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 최신기사
  • 새울본부, ‘신고리 4호기 방사능방재 최초 훈련’ 실시

  • 기사입력 2019-03-22 08:15
    • 프린트
    • 메일
    • 크게
    • 작게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자연 재난 상황 대비, 종합적 비상대응 능력 점검

[헤럴드경제(울산)=이경길 기자] 한국수력원자력㈜새울원자력본부(본부장 한상길)는 21일 신고리 4호기 비상대응시설과 비상대책실에서 비상요원 200여명이 참가한 가운데 대규모 자연 재난 상황에 대비한 신고리 4호기 방사능방재 최초 훈련을 실시했다.

이 훈련은 ‘원자력시설 등의 방호 및 방사능방재대책법’에 따라 원자력 시설 사용 개시 전 비상대응 능력을 점검하기 위해 시행하는 훈련이다.

이날 훈련은 울산 인근 해역에서 발생한 대형 지진으로 쓰나미가 원자력발전소에 영향을 끼쳐 소내·외 전원 상실, 화재, 도로 유실, 방사성물질 외부 유출 등의 비상 상황을 가정해 실시됐으며, 비상 상황 시 대외기관 상황전파, 종사자 및 주민보호조치 등 방사능 비상사고에 대한 대처능력을 종합적으로 점검했다.

특히 방사성 물질 오염 환자 발생 상황을 전제로 초동 의료 대응 및 구호 후송 조치를 위한 의료구호훈련과 이동형 펌프차를 활용한 비상급수훈련을 중점적으로 실시했다.

한상길 본부장은 “이번 훈련은 발전소 비상조직의 비상 대응 역량을 점검하고 재난 대응체계를 다질 수 있는 좋은 기회였다”며 “앞으로도 실전에 버금가는 훈련을 지속적으로 실시해 주민들이 안심할 수 있는 발전소를 만들도록 노력하겠다”고 말했다.

hmdlee@heraldcorp.com
포토슬라이드
  • '이걸 테이프로 만들었다고?'
    '이걸 테이프로 만들었다고?'
  • '몸매깡패....치어리더 김연정'
    '몸매깡패....치어리더 김연정'
  • '내가 Cardi B다'
    '내가 Cardi B다'
  • '아찔..짜릿한 수영복'
    '아찔..짜릿한 수영복'
핫 클릭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