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 최신기사
  • 죽도 등 국내 최고 수중경관 10선 선정…남해 5곳 최다

  • 기사입력 2019-03-22 07:17
    • 프린트
    • 메일
    • 크게
    • 작게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더 아름다운 바닷속…가거도ㆍ독도 등 포함

울릉도(죽도) 수중경관. [해양수산부 제공]

[헤럴드경제=정경수 기자] 울릉도와 가거도 등 우리나라를 대표하는 수중경관 10선이 공식 선정됐다.

해양수산부와 해양환경공단은 국가 해양생태계 종합조사 결과를 토대로 ‘우리나라의 아름다운 바닷속 생태 비경 10선’을 선정했다고 22일 밝혔다.

남해에서 가장 많은 5곳이 뽑혔다. 다양한 해면류가 서식하는 전남 신안의 가거도, 세계적 규모의 연산호 군락이 있는 제주 서귀포의 문섬이 이름을 올렸다.

또한 다도해 해상국립공원으로 우리나라에만 있는 해면 생물들이 서식하는 전남 여수 거문도, 다양한 해양 생물과 산호가 사는 전남 여수 백도, 자연경관이 빼어난 해양보호구역인 부산 사하구 남형제섬이 선정됐다.

이어 4곳이 선정된 동해에서는 붉은 멍게가 대규모 군락을 형성하고 있는 강원 고성 초도리, 보호대상해양생물인 나팔고둥과 유착나무돌산호가 서식하는 경북 울진 왕돌초, 대규모 수중 암벽과 생물이 조화를 이루는 경북 울릉군의 죽도, 산호와 해중림이 어우러진 독도가 포함됐다.

서해에서는 유일하게 충남 태안의 격렬비열도가 선정됐다. 대형 갈조류가 거대한 숲을 이루면서 우리나라에서 가장 많은 파래가리비가 서식하고 있다.

국가 해양생태계 종합조사는 우리나라 전 해역의 연안과 갯벌, 암반 생태계 등을 조사한 것이다. 해수부는 이를 기초로 생물 다양성과 보호대상해양생물의 서식 여부, 아름다운 경관 등 해역의 생태적 가치에 대해 전문가 의견 수렴을 거쳐 이번 명단을 결정했다고 밝혔다.

kwater@heraldcorp.com
포토슬라이드
  • '시선강탈' 157cm 모델 'Demi Rose'
    '시선강탈' 157cm 모델 'Demi Rose'
  • '건강미 넘치는 머슬마니아 선수들'
    '건강미 넘치는 머슬마니아 선수들'
  • '테이프로 만든 옷(?)'
    '테이프로 만든 옷(?)'
  • '인기예감..화려한 수영복 패션'
    '인기예감..화려한 수영복 패션'
핫 클릭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