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 최신기사
  • 나경원 “선거법ㆍ공수처, ‘좌파독재 장기집권플랜’”

  • 기사입력 2019-03-17 16:26
    • 프린트
    • 메일
    • 크게
    • 작게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헤럴드경제] 나경원<사진> 자유한국당 원내대표는 17일 “공직선거법 개정과 고위공직자비리수사처(공수처) 설치법, 검ㆍ경 수사권조정법 등 3대 날치기 악법은 더불어민주당의 2중대를 교섭단체로 만들고, 청와대가 검ㆍ경을 장악함으로써 좌파독재 장기집권 플랜을 짜는 것”이라고 말했다.


사진= 나경원 자유한국당 원내대표(가운데)가 17일 오후 국회에서 열린 선거법·고위공직자비리수사처(공수처)법 날치기 저지 긴급대책회의에 참석하고 있다. [연합]



나 원내대표는 이날 국회에서 ‘이념독재ㆍ4대악법 저지 긴급대책회의’를 주재한 자리에서 “블랙리스트와 불법사찰 의혹 등을 통해 고위공직자를 먼지떨이 식으로 탄압한 정권이 공수처라는 무소불위의 기관을 가진다면 얼마나 전방위적으로 정치권과 행정부ㆍ사법부ㆍ민간을 무차별적으로 억누를지 불 보듯 뻔하다”면서 이같이 말했다.

나 원내대표는 이어 “이 정권 실세 중 하나인 백원우 전 민정비서관 아래서 파격 승진한 윤모 총경이 버닝썬 사건의 핵심 관련자 중 하나라고 한다”면서 “경찰이 수사를 제대로 할 수 있을지 의문인 상황에서 신속하고 엄정하게 수사해야 한다”고 촉구했다.

그러면서 “선거제 개편안을 미끼로 결국 공수처, 검ㆍ경 수사권 조정 등을 묻지마 통과하겠다는 여당의 야합정치를 반드시 저지하겠다”고 강조했다.

나 원내대표는 “3월 국회에서는 국민의 세 부담을 경감시키기 위해서 무분별한 공시지가 인상을 막고, 신용카드 소득공제기간을 3년 연장하는 조세특례제한법 개정안, 장기 거주한 주택 소유자에 재산세를 경감하는 지방세법개정안 등 국민부담 경감 3법 개정에 만전을 기하겠다”면서 “소득주도성장 폐기를 위한 법도 추진하겠다”고 설명했다.

onlinenews@heraldcorp.com

포토슬라이드
  • 기다려라 여름아~
    기다려라 여름아~
  • ‘2018 맥스큐 머슬마니아 오리엔트 챔피언십’
    ‘2018 맥스큐 머슬마니아 오리엔트 챔피언십’
  • 이런 드레스?
    이런 드레스?
  • 테이프로 만든 예술
    테이프로 만든 예술
핫 클릭