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 최신기사
  • ‘정준영 몰카 멤버’ 씨엔블루 이종현, 은퇴 언급 없이 “속죄·반성” 반복

  • 기사입력 2019-03-15 14:56
    • 프린트
    • 메일
    • 크게
    • 작게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씨엔블루 멤버 이종현이 '정준영 몰카'대화방에서 1대 1로 나눈 부적절한 대화 내용. [OSEN]

[헤럴드경제=모바일섹션] 가수 정준영의 성관계 몰카 멤버로 여성 비하 등의 부적절한 대화를 한 것으로 확인된 군 복무 중인 씨엔블루 이종현이 “속죄”, “반성”하고 있다는 입장을 소속사를 통해 밝혔다.

FNC엔터테인먼트는 15일 공식 입장을 통해 “14일 SBS 보도 후 이종현에게 사실 확인을 한 결과 영상을 보거나 여성 비하와 성에 관련한 부적절한 대화를 한 것은 비난받아 마땅하다고 반성하고 있다”고 밝혔다.

이어 “이종현은 깊은 후회와 자책을 하고 있다. 공인으로서 모든 언행을 조심할 것이며 반성하고 또 속죄하겠다”는 입장을 전했다.

앞서 14일 SBS ‘8시 뉴스’는 이종현이 승리 정준영 등이 포함된 단체 대화방 멤버였다고 보도했다.

이종현은 정준영과의 1대 1 대화를 나누는 과정에서 “빨리 여자 좀 넘겨요”, “어리고 예쁘고 착한X 없어? 가지고 놀기 좋은” 등의 부적절한 메시지를 보내며 적극적으로 불법 동영상 유포에 가담한 것으로 알려져 논란이 됐다.

[아래는 FNC엔터테인먼트 공식입장 전문]

당사는 지난 12일 저녁 소속 연예인 이종현과 관련해 ‘현재 사회적으로 물의를 빚고 있는 해당 연예인들과 친분이 있어 연락을 주고받는 사이였을 뿐 이번 사건과 관련이 없다’는 입장을 밝힌 바 있습니다.

군 복무중인 이종현은 이와 같은 공식입장을 발표하기 전인 12일 오후 부대를 방문한 경찰의 수사 협조 요청에 응했습니다. 이종현은 당시 경찰이 제시한 정준영과의 1대1 대화 내용 약 20건 속에는 본인의 불법 영상 유포는 물론이고 부적절한 동영상 확인 및 문제가 될 만한 대화 내용이 없었음을 인지했기 때문에 당시 입장을 전했습니다.

당사는 이종현이 오래 전 이미 스스로 해당 채팅방을 나갔기 때문에 4~5년 전 카카오톡 대화 내용에 대한 정확한 팩트 확인이 어려운 상태에서 해당 연예인의 과거 기억에 의존한 주장을 바탕으로 한 입장을 전할 수밖에 없습니다. 사실을 감추거나 잘못을 감싸려는 의도는 전혀 없었습니다.

14일 SBS 보도 후 이종현과 연락이 닿아 사실 확인을 했습니다. 보도된 것과 같이 카카오톡 상에서 영상을 보거나 여성 비하와 성에 관련한 부적절한 대화를 한 것은 비난받아 마땅하다고 반성하고 있습니다. 제대로 된 성의식을 가졌다면 이를 방관하지 않았을 텐데 그러지 못한 점 뉘우치고 있습니다. 부도덕하고 문란한 대화를 죄의식 없이 나눠 상처를 입은 분들과 큰 실망을 하셨을 모든 분들께 깊은 사죄를 드립니다.

부끄럽고 참담한 심정인 이종현은 본인의 잘못된 성도덕과 가치관에 따른 대중의 지적을 가슴 깊이 받아들이고 깊은 후회와 자책을 하고 있습니다. 공인으로서 모든 언행을 조심할 것이며 반성하고 또 속죄하겠습니다.

onlinenews@heraldcorp.com
포토슬라이드
  • 레이첼 맥코드의 완벽한 몸매
    레이첼 맥코드의 완벽한 몸매
  • 레이첼 맥코드의 완벽한 몸매
    레이첼 맥코드의 완벽한 몸매
  • The 2019 AVN Adult Entertainment Expo
    The 2019 AVN Adult Entertainment Expo
  • 'BNTB Cannes Fashion Week 2019'
    'BNTB Cannes Fashion Week 2019'
핫 클릭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