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 제약
  • 유한양행, 업계 첫 매출 1조5000억 돌파 주총 승인

  • 기사입력 2019-03-15 14:55
    • 프린트
    • 메일
    • 크게
    • 작게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보통주 2000원 ,우선주 2050원 현금배당도
올1월 길리어드 기술수출, 글로벌제약 도약


[헤럴드경제=함영훈 기자] 유한양행(대표 이정희)은 15일 서울 대방동 본사에서 200여명의 주주들이 참석한 가운데 제96기 정기 주주총회를 열고, 제96기 재무제표 및 연결재무제표 내용인 매출액 1조 5188억원, 영업이익 501억원, 당기순이익 583억원(별도 1조 5067억원, 영업이익 609억원, 당기순이익 814억원)을 주주들로부터 승인받았다.

또 보통주 1주당 배당금 2000원, 우선주 2050원의 현금배당(총 227억)도 의결했다.

이정희 사장은 “지난 한해, 국내외 실물경기 침체와 금리인상 및 원화가치 상승 등 경영활동이 어려운 가운데도 전 임직원들의 헌신적인 노력에 힘입어 전년대비 4% 성장한 1조 5068억원의 매출을 달성하며 제약업계 최초 매출 1조 5000억 돌파와 매출 1위의 위상을 더욱 확고히 했다”고 밝혔다.

이 사장은 이어 “지난해 회사는 그 어느해 보다 역동적이고 활발한 R&D 활동을 통해 작년 7월 퇴행성 관절염 치료제 YH14618을 필두로 11월에는 얀센바이오테크에 폐암치료제 레이저티닙을 금년 1월에도 비알콜성지방간염 신약후보물질을 길리어드에 기술수출 하는 등 총 2조5000억원에 달하는 성과를 달성했다”고 보고한뒤, 글로벌 제약기업으로의 성장을 약속했다.

유한양행은 창업자의 뜻을 이어 장학금 지급(사진) 등 사회공헌도 지속적으로 벌이고 있다.

abc@heraldcorp.com
포토슬라이드
  • 'World Bodypainting Festival'
    'World Bodypainting Festival'
  • '아찔한 패션쇼'
    '아찔한 패션쇼'
  • '란제리 패션쇼'
    '란제리 패션쇼'
  • '테이프로 만든 옷(?)'
    '테이프로 만든 옷(?)'
핫 클릭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