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 뉴스속보
  • 김병철, 윤세아 향한 일편단심? “마음 닫아둔 적 없어”

  • 기사입력 2019-03-15 09:09
    • 프린트
    • 메일
    • 크게
    • 작게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헤럴드경제=모바일섹션] 배우 김병철이 윤세아를 향한 호감을 재차 드러냈다.

14일 오후 방송된 KBS2 ‘해피투게더4’에서는 김병철을 비롯해 남궁민, 권나라, 최원영, 이다인 등 새 수목드라마 ‘닥터 프리즈너’ 출연 배우들이 등장했다.

이날 김병철은 ‘SKY캐슬’에서 부부 호흡을 맞췄던 배우 윤세아에 대한 질문을 받았다.

김병철은 함께 연기한 배우들 가운데 윤세아가 가장 친하다고 언급했다. 김병철은 “저는 세아씨다. 전화를 가끔 한다”더니, “오늘 여기 나온다고는 얘기 안했다. 혼나겠네요~”라고 해 출연진들을 깜짝 놀라게 했다.

이에 김병철은 “방송에 나오면 세아씨 얘기를 하게 되니까 (혼나겠다고 말한 거다)”라고 해명에 나섰다. 이처럼 윤세아 얘기를 이어가자 전현무는 김병철에게 “자나 깨나 윤세아다”라며 우스갯소리를 하기도 했다.

김병철은 윤세아와의 관계에 대해 “세아씨가 툭 터놓고 얘기하면, 난 미안하다고 하는 관계다”고 털어놨다. 더불어 “함께 작품을 준비하면서 많은 조언을 받았다. 세아씨 말을 잘 들으니까 좋은 일이 많더라. 잘 듣기로 했다”고 말하기도.

특히 생일 축하 노래를 직접 불러줬다고 에피소드를 공개해 시선을 집중시켰다.

이날 패널들이 윤세아와의 관계가 수상하다고 추궁하자 김병철은 “(마음을) 닫아둔 적이 없다”고 솔직히 말해 큰 웃음을 안겼다.

onlinenews@heraldcorp.com
포토슬라이드
  • Pam Hogg show in london
    Pam Hogg show in london
  • 테이프로 만든 예술
    테이프로 만든 예술
  • 아찔 몸매~최고 몸짱~ 섹시 매력속으로~~
    아찔 몸매~최고 몸짱~ 섹시 매력속으로~~
  • 이보다 섹시할 순 없다.~~~
    이보다 섹시할 순 없다.~~~
핫 클릭