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 환경
  • 내일 또 미세먼지 공습…인천·경기남부·충남 '나쁨'

  • 기사입력 2019-03-14 18:36
    • 프린트
    • 메일
    • 크게
    • 작게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헤럴드경제] 금요일인 15일 중서부 지역을 중심으로 미세먼지 농도가 다시 높아질 전망이다.

환경부 국립환경과학원은 14일 오후, 15일 하루 평균 초미세먼지(PM-2.5) 농도가 인천·경기 남부·충남은 ‘나쁨’, 그 밖의 권역은 ‘좋음’ 또는 ‘보통’일 것으로 내다봤다.

15일에는 기압계가 상당히 복잡하게 나타날 것이라는 게 국립환경과학원의 설명이다.

환경과학원 관계자는 “현재 서해 상공에 있는 국외(중국 등) 미세먼지가 오늘 밤부터 바람을 타고 주로 충남, 경기 남부에 유입될 것”이라며 “이렇게 들어온 대기오염 물질은 내일 오전까지 머무르는 상황에서 2차 미세먼지도 생성될 것”이라고 말했다.

미세먼지 2차 생성은 대기 중의 황산화물, 질소산화물 등이 태양 등으로 인해 물리·화학 반응을 거쳐 미세먼지인 황산염, 질산염으로 바뀌는 현상이다.

이 관계자는 “충남, 경기 남부 미세먼지는 대기 정체 속에서도 남풍을 타고 인천으로 옮겨갈 것”이라며 “이후 내일 저녁에는 북서풍이 불기 시작해 인천, 경기 남부, 충남이 전반적으로 대기 질이 안 좋을 것으로 예상한다”고 전했다. 이 북서풍의 영향으로 호남권, 제주도 일시적으로 ‘나쁨’ 수준을 보일 수 있다.

서울과 경기 북부도 오전에 일시적으로 ‘나쁨’ 범위에 들 것으로 전망된다.

onlinenews@heraldcorp.com
포토슬라이드
  • Pam Hogg show in london
    Pam Hogg show in london
  • 테이프로 만든 예술
    테이프로 만든 예술
  • 아찔 몸매~최고 몸짱~ 섹시 매력속으로~~
    아찔 몸매~최고 몸짱~ 섹시 매력속으로~~
  • 이보다 섹시할 순 없다.~~~
    이보다 섹시할 순 없다.~~~
핫 클릭