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 종목별
  • 윤성빈, 스켈레톤 월드컵 시즌 최종전서 金

  • 기사입력 2019-02-25 11:03
    • 프린트
    • 메일
    • 크게
    • 작게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역시 세계 최고의 ‘아이언맨’이었다.

윤성빈(강원도청)이 2018-2019 국제 봅슬레이스켈레톤연맹(IBSF) 스켈레톤 월드컵 시즌 최종전인 8차대회에서 금메달을 따내며 화려한 피날레를 장식했다. 시즌 두 번째 금메달.

윤성빈은 25일(한국시간) 캐나다 캘거리에서 열린 스켈레톤 월드컵 8차 대회에서 1, 2차 시기 합계 1분 52초 70을 기록, 알렉산더 트레티아코프(러시아ㆍ1분 52초76)를 0.06초 차로 따돌리고 1위를 차지했다.

지난달 스위스 생모리츠에서 열린 6차 대회에서 시즌 첫 금메달을 따냈던 윤성빈은 시즌 마지막 월드컵에서 다시 금메달을 따내며 기분좋게 마무리했다.

1, 2, 7차 대회에서 동메달, 3차, 4차, 5차 대회에서 은메달을 따낸 윤성빈은 이번 시즌 월드컵 전 대회에서 메달을 목에 걸며 기복없는 플레이를 펼쳤다.

1차 시기에서 56초 3을 기록하며 중간 순위 1위에 오른 윤성빈은 2차 시기에서 56초 4로 기록이 떨어졌지만, 합계 기록에서 트레티아코프에 0.06초 차로 근소하게 앞서 1위를 지켜냈다.

랭킹포인트 225점을 보탠 윤성빈은 총점 1680점으로 트레티아코프에(1704점)에 이어 월드컵 랭킹 2위에 올랐다.

월드컵 대회를 모두 마친 윤성빈은 다음 달 8일 캐나다 휘슬러에서 열리는 세계선수권대회에서 다시 한번 ‘금 사냥’에 나선다.

김성진 기자/withyj2@heraldcorp.com
포토슬라이드
  • ‘2019 맥스큐 머슬마니아 피트니스 코리아 챔피언십’
    ‘2019 맥스큐 머슬마니아 피트니스 코리아 챔피언십’
  • '아찔..짜릿한 수영복'
    '아찔..짜릿한 수영복'
  • '이걸 테이프로 만들었다고?'
    '이걸 테이프로 만들었다고?'
  • '눈부신 몸매... Victoria's Secret Fashion Show'
    '눈부신 몸매... Victoria's Secret Fashion Show'
핫 클릭