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 최신기사
  • 정일우 “절친 이민호와 정반대, 다르니깐 잘 맞아”

  • 기사입력 2019-02-18 07:15
    • 프린트
    • 메일
    • 크게
    • 작게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SBS ‘미운우리새끼’ 방송 화면 캡처]

[헤럴드경제=모바일섹션] 배우 정일우가 절친 배우 이민호를 언급했다.

17일 방송된 SBS ‘미운우리새끼’에서는 정일우가 특별 게스트로 출연했다.

정일우는 임원희와 박수홍의 모습을 보며, 절친인 이민호를 떠올렸다. 이민호와 자신도 “정말 정반대다”라고 이야기하며 “다르니까 잘 맞는다”고 덧붙였다.

정일우는 “유일하게 똑같은 것은 음식취향”이라며 “그 친구가 술을 한 잔도 안하고, 저도 술을 마신지 몇 년 안 됐다. 만나면 남자 둘이 커피 마시고, 카페에 가고 한다. 이제는 내가 술을 한 두잔 마신다”라고 말했다.

정일우는 “어렸을 때는, 저 친구는 ‘왜 저런 생각을 하지?’, ‘왜 나와 다르지?’ 이런 생각을 한 적도 있다”라며 “이제는 서로를 배려하고 달라서 더 친해진 것도 있는 것 같다”라고 밝혔다.

또 첫 만남을 회상했다. 얼짱으로 유명했던 두 사람은 옆 학교였지만 친분을 쌓을 수 있었으며 “(학생때부터)이민호는 빛이 났다”고 밝혀 엄마들을 흐뭇하게 했다.

한편, 정일우는 38세 미혼 누나를 언급했다. 토니안, 김건모, 박수홍 엄마는 정일우의 누나를 며느릿감으로 탐냈다. 하지만 정일우가 “누나가 김건모 선배님을 좋아한다”고 밝혔고, 엄마들의 김건모♥정일우 누나를 향한 적극적인 중매가 이어졌다.

onlinenews@heraldcorp.com
포토슬라이드
  • 레이첼 맥코드의 완벽한 몸매
    레이첼 맥코드의 완벽한 몸매
  • 섹시 스타 린제이 펠라스의 독보적 볼륨감
    섹시 스타 린제이 펠라스의 독보적 볼륨감
  • 엄청난 볼륨감의 소유자... '카라 델 토로'
    엄청난 볼륨감의 소유자... '카라 델 토로'
  • '칸의 여인'
    '칸의 여인'
핫 클릭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