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 사용안함(뉴스속보)
  • 이호승 기재 1차관 “브렉시트에도, 한ㆍ영 경제 협력 관계 흔들림 없이 유지해야”

  • 기사입력 2019-02-12 17:34
    • 프린트
    • 메일
    • 크게
    • 작게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피터 에스틀린 英 런던금융특구 시장 면담

이호승(왼쪽) 기획재정부 차관이12일 서울 중구 소공동 롯데호텔에서 피터 에스틀린(Peter Estlin) 로드메이어(런던금융특구 명예시장)를 접견, 면담에 앞서 악수하며 인사를 나누고 있다. [기획재정부 제공]


[헤럴드경제=배문숙 기자]기획재정부는 이호승 1차관이 12일 서울 중구 롯데호텔에서 피터 에스틀린 영국 런던금융특구 명예시장과 만나 브렉시트(Brexit·영국의 EU 탈퇴) 이후에도 양국이 경제·금융 협력 관계를 흔들림없이 유지해야 한다는 데 공감했다고 12일 밝혔다.

런던금융특구 명예시장(로드메이어·Lord Mayor)은 런던금융특구 홍보, 금융서비스 자문 등 역할을 하는 명예직 시장이다. 피터 시장은 브렉시트 진행 상황과 전망을 설명하고 영국이 세계 금융 중심지로서의 위상을 유지하기 위해 최선을 다하고 있다고 강조했다.

이 차관은 영국에 진출한 한국 기업의 구체적인 애로사항을 전했고, 피터 시장은 한국 기업의 고충에 각별한 관심을 기울이겠다고 약속했다.

또 양 측은 핀테크 산업, 녹색 채권 발행 등 녹색 금융 분야에서도 서로 협력을 강화하기로 의견을 모았다. 우리 정부는 브렉시트 동향을 긴밀히 모니터링하고 영국과 협력도 지속할 방침이다.

oskymoon@heraldcorp.com


포토슬라이드
  • '시선강탈' 157cm 모델 'Demi Rose'
    '시선강탈' 157cm 모델 'Demi Rose'
  • '건강미 넘치는 머슬마니아 선수들'
    '건강미 넘치는 머슬마니아 선수들'
  • '테이프로 만든 옷(?)'
    '테이프로 만든 옷(?)'
  • '시선집중..드레스'
    '시선집중..드레스'
핫 클릭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