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 최신기사
  • [H#story] 올 해 최고의 개는 “나야~나”

  • 기사입력 2019-02-12 11:41
    • 프린트
    • 메일
    • 크게
    • 작게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사진=게티]

[헤럴드경제=박해묵 기자] 1877년 5월 처음으로 열린 후 올해로 143회를 맞는 웨스트민스터 케널 클럽 도그쇼가 미국 뉴욕에서 열리고 있다. 심사위원들은 세계애견연맹(FCI)에서 정한 견종별 표준, 체형과 걸음걸이, 성격 등을 종합적으로 고려해 그 해 최고의 개를 선정한다.

[사진=ap]
[사진=로이터]
[사진=로이터]
[사진=EPA]
[사진=EPA]
[사진=EPA]
[사진=EPA]
[사진=게티이미지]

미국의 웨스트민스터 도그쇼는 세계애견연맹(FCI) 주관으로 영국 버밍엄에서 해마다 열리는 세계 최대의 명견 경연대회 크러프츠 도그쇼와 쌍벽을 이룬다. 또 FCI 도그쇼와 함께 세계 3대 도그쇼로 꼽힌다.

mook@heraldcorp.com
포토슬라이드
  • 무대를 장악한 '두아 리파'
    무대를 장악한 '두아 리파'
  • ‘2019 맥스큐 머슬마니아 피트니스 코리아 챔피언십’
    ‘2019 맥스큐 머슬마니아 피트니스 코리아 챔피언십’
  • '이런 속옷...'
    '이런 속옷...'
  • '이걸 테이프로 만들었다고?'
    '이걸 테이프로 만들었다고?'
핫 클릭