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 식품
  • 명절 식품 업체 4144곳 합동점검, 133곳 적발

  • 기사입력 2019-01-31 17:04
    • 프린트
    • 메일
    • 크게
    • 작게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헤럴드경제=함영훈 기자] 식약처는 설 명절을 앞두고 지난 1월 14일부터 18일까지 전국 17개 지방자치단체와 함께 설 성수식품 제조 판매업체 등 4144곳을 대상으로 위생 점검을 벌여133곳을 적발했다고 31일 밝혔다.

유통기한 경과제품 사용목적 보관이 8곳, 작업장 위생상태 불량 등 위생적 취급기준 위반이 27곳, 종업원 건강진단을 실시하지 않은 업체가 31곳, 생산제품에 대한 자가품질검사를 실시하지 않은 업체가 17곳이다.

또한 점검 대상 업체 제품과 시중에 유통 중인 식품 1208건을 수거해 검사한 결과, 검사가 완료된 547건 중 과자류 2건, 캔디류 1건이 부적합해 해당 업체에 대해서는 행정조치했다.

부적합 제품으로 적발된 업체는 태화식품(식품제조 가공업, 경기도 양주시, 불로 구운 산과), 성진식품(식품제조 가공업, 경기도 포천시, 조청유과), 명성제과(식품제조가공업, 경기도 성남시 수정구, 옛날맛옥춘)이다.

abc@heraldcorp.com
포토슬라이드
  • '시선강탈' 157cm 모델 'Demi Rose'
    '시선강탈' 157cm 모델 'Demi Rose'
  • '건강미 넘치는 머슬마니아 선수들'
    '건강미 넘치는 머슬마니아 선수들'
  • '테이프로 만든 옷(?)'
    '테이프로 만든 옷(?)'
  • '인기예감..화려한 수영복 패션'
    '인기예감..화려한 수영복 패션'
핫 클릭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