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 사용안함(뉴스속보)
  • 박항서 매직, 끝나지 않았다…베트남 16강 진출

  • 기사입력 2019-01-18 06:30
    • 프린트
    • 메일
    • 크게
    • 작게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사진=연합뉴스]
[헤럴드경제=모바일섹션] 아시안컵에 출전 중인 베트남이 16강에 진출했다.‘페어플레이 점수’를 앞세워 레바논을 따돌리면서 극적으로 16강호에 승선했다.

베트남은 지난 17일(한국시간) 아랍에미리트 알 아인의 하자 빈 자예드 스타디움에서 열린 대회 조별리그 D조 최종전에서 예멘을 2-0으로 꺾었다.

이를 통해 베트남은 1승2패(승점 3·골득실-1)를 거두고 3위를 확정했다.

24개국이 출전한 이번 대회는 6개 조 1,2위 팀이 16강에 직행하고 6개 3위 팀 가운데 성적이 가장 좋은 4개 팀이 16강에 합류하는 방식을 취하고 있다.

여기에 F조에서 골득실 -4를 기록했던 레바논의 상대가 ‘최약체’로 꼽히는 북한이었기 때문에, 레바논이 대량 득점으로 승리한다면 자칫 16강 진출이 실패로 돌아갈 수 있었다.

우려대로 레바논은 북한을 상대로 4-1로 승리하며 베트남과 승점, 골득실, 다득점에서 동률을 이뤘다. 하지만 경고를 적게 받은 베트남이 페어플레이 점수에서 앞서 기적적으로 16강행 티켓을 따냈다. 베트남과 레바논이 조별리그 3경기에서 받은 경고는 각각 5, 7개였다.

베트남은 B조에서 1위로 조별리그를 통과한 요르단과 20일 두바이 알 막툼 스타디움에서 16강전을 펼친다.

한편 베트남의 역대 아시안컵 최고 기록은 1956 홍콩 대회와 1960 한국 대회에서 기록한 4위다. 토너먼트가 도입된 뒤에는 2007 동남아 4개국(말레이시아·태국·인도네시아·베트남) 대회 8강이다.

onlinenews@heraldcorp.com

포토슬라이드
  • '눈부신 몸매... Victoria's Secret Fashion Show'
    '눈부신 몸매... Victoria's Secret Fashion Show'
  • '나 잡아봐라...Kinsey Wolanski의 질주'
    '나 잡아봐라...Kinsey Wolanski의 질주'
  • '화려한 뒷모습의 제니퍼 로페즈'
    '화려한 뒷모습의 제니퍼 로페즈'
  • 레이첼 맥코드의 완벽한 몸매
    레이첼 맥코드의 완벽한 몸매
핫 클릭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