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 종목별
  • 베트남, 이란에도 패배…‘박항서 매직’은 없었다

  • 기사입력 2019-01-12 22:26
    • 프린트
    • 메일
    • 크게
    • 작게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사진=연합뉴스]

[헤럴드경제=모바일섹션] ‘박항서 매직’이 아시아의 높은 벽을 실감했다.

베트남이 2019 아시아축구연맹(AFC) 아시안컵 조별리그 D조 2차전에서 ‘우승 후보’ 이란에 패하며 2연패로 16강 진출의 희망이 멀어졌다.

베트남은 12일(한국시간) 아랍에미리트 아부다비의 알 나얀 스타디움에서 열린 아시안컵 조별리그 D조 2차전에서 이란의 사르다르 아즈문에게 멀티 골을 내주고 0-2로 무너졌다.

1차전에서 예멘을 5-0으로 물리친 이란은 베트남까지 꺾으면서 2연승으로 16강 진출을 확정했다.

반면 2연패를 당한 베트남은 한국 시간으로 17일 새벽 예멘과 최종전에서 반드시 승리해 3위를 확보한 뒤 다른 조 3위 팀과 성적을 비교해 16강 여부를 따져야 한다.

이번 대회에서는 6개 조에서 1, 2위를 차지한 12개 팀과 각 조 3위 가운데 성적이 좋은 4개 팀이 16강에 합류한다.

베트남으로서는 예멘전에서 승리해야만 16강 진출의 바늘구멍을 뚫을 수 있다.

onlinenews@heraldcorp.com
포토슬라이드
  • '눈부신 몸매... Victoria's Secret Fashion Show'
    '눈부신 몸매... Victoria's Secret Fashion Show'
  • '나 잡아봐라...Kinsey Wolanski의 질주'
    '나 잡아봐라...Kinsey Wolanski의 질주'
  • '화려한 뒷모습의 제니퍼 로페즈'
    '화려한 뒷모습의 제니퍼 로페즈'
  • 레이첼 맥코드의 완벽한 몸매
    레이첼 맥코드의 완벽한 몸매
핫 클릭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