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 최신기사
  • 문시온 ‘어떤이의 꿈’ 열창…정동하 “너무 풋풋하다”

  • 기사입력 2019-01-12 19:30
    • 프린트
    • 메일
    • 크게
    • 작게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사진=KBS 2TV ‘불후의 명곡’]

[헤럴드경제=모바일섹션] 밴드 르씨엘 문시온이 ‘어떤이의 꿈’을 열창했다.

문시온은 12일 방송된 KBS 2TV 예능 프로그램 ‘불후의 명곡’에서 봄여름가을겨울의 히트곡 ‘어떤이의 꿈’을 불렀다.

무대에 선 문시온은 “17살 때 가수 준비하면서 연습생 생활을 했고, 내 앨범을 내기까지 9년이라는 시간이 걸렸다. 9년 전 17살에 밴드 음악을 하고 싶어서 집 나와서 음악을 했고, 그 마음이 변치 않았다. 그 마음을 담아서 봄여름가을겨울 선배님들의 ‘어떤이의 꿈’을 부르겠다”고 했다.

정동하는 “너무 풋풋하다. 이후에 더 성장할 과정이 더 궁금해지고, 문시온이 누구인가에 대해 호기심을 자극하는 무대였다”고 칭찬했다.

MC 신동엽은 “다음에 태어나면 저 녀석의 얼굴로 태어나야겠다는 생각을 하게 된다. 그러면 먹고 살기 편할 것 같다”면서 긴장한 문시온을 풀어주기 위해 노력했다.

onlinenews@heraldcorp.com
포토슬라이드
  • 기다려라 여름아~
    기다려라 여름아~
  • ‘2018 맥스큐 머슬마니아 오리엔트 챔피언십’
    ‘2018 맥스큐 머슬마니아 오리엔트 챔피언십’
  • 이런 드레스?
    이런 드레스?
  • 테이프로 만든 예술
    테이프로 만든 예술
핫 클릭