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 정치일반
  • [文대통령 신년기자회견] “김정은 위원장 답방은 제2차 북미정상회담 이후로 생각”

  • 기사입력 2019-01-10 10:56
    • 프린트
    • 메일
    • 크게
    • 작게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문재인 대통령이 10일 오전 청와대 본관에서 신년 기자회견을 앞두고 발표문을 낭독하고 있다. [사진=연합뉴스]

[헤럴드경제=유오상 기자] 새해 기자회견에 나선 문재인 대통령이 최근 김정은 북한 국무위원장의 중국 방문과 제2차 북미정상회담에 대해 “북미정상회담 이후 남북 정상이 마주앉아 회담 결과를 공유하는 자리가 있을 것”이라고 답했다.

문 대통령은 10일 오전 청와대에서 진행된 신년회견에서 “최근 김정은 위원장의 방중에 대한 평가를 묻고 싶다”는 기자단의 질문에 “제2차 북미정상회담 가까워졌다는 것 보여주는 징후라고 생각한다”고 이같이 말했다.

문 대통령은 이어 “이번 김정은의 방중은 제2차 북미정상회담에도 긍정적 역할 할 것으로 생각한다”며 “정말 머지않아 제2차 북미정상회담을 위한 북미간의 고위급 협상의 소식을 듣게되지 않을까 생각한다”고 했다.

좀처럼 이뤄지지 않고 있는 김 위원장의 서울 답방에 대해서는 “북한 지도자가 우리 서울을 방문하는 것이 사상 처음 있는 일이기 때문에 그 자체로서 남북관계에 있어 아주 중요한 대전환 계기 되리라 생각한다”며 “김정은 위원장이 직접 약속하고 발표했던 일이기에 반드시 실현될 것이라고 믿는다”고 답했다. 다만, 그 시기에 대해서는 “상 처음으로 최고 지도자가 우리 서울을 답방하는 것에 대해 내부적으로 많은 고심 있을 것으로 생각한다”며 “재촉하지는 않겠지만, 제2차 북미정상회담이 열리면 선순환 위에서 남북 정상이 마주앉아 회담 결과를 공유하는 자리가 필요하다고 본다”고 덧붙였다.

osyoo@heraldcorp.com
포토슬라이드
  • `단추 풀린줄도 모르는`...`응원여신` 김연정 치어리더의 열정
    `단추 풀린줄도 모르는`...`응원여신` 김연정 치어리더의 열정
  • 추위를 녹인 비키니 패션쇼
    추위를 녹인 비키니 패션쇼
  • 이런 비키니 어떠세요?
    이런 비키니 어떠세요?
  • 이보다 섹시할 순 없다.~~~
    이보다 섹시할 순 없다.~~~
핫 클릭