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 은행
  • 위성호 신한은행장 물러난다…진옥동 부사장 새 행장으로 내정

  • 기사입력 2018-12-21 17:53
    • 프린트
    • 메일
    • 크게
    • 작게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헤럴드경제=도현정 기자]위성호 신한은행장이 연임에 실패하고 진옥동 신한금융지주 부사장이 새 행장으로 내정됐다.

신한금융지주는 21일 임시 이사회와 자회사경영관리위원회를 열고 새 신한은행장 후보로 진옥동 신한금융지주 부사장을 추천했다고 밝혔다.

김병철 신한금융 부사장은 신한금융투자 사장으로, 정문국 현 오렌지라이프 사장은 신한생명 사장으로 추천됐다.

위성호 행장은 지난 2008년 신한은행 측이 이명박 전 대통령의 형인 이상득 전 의원 측에 3억원을 건넸다는 이른바 ‘남산 3억원’ 의혹 등과 관련한 재판에 출석해 위증한 혐의를 받고 있다.

kate01@heraldcorp.com
포토슬라이드
  • '이걸 테이프로 만들었다고?'
    '이걸 테이프로 만들었다고?'
  • '몸매깡패....치어리더 김연정'
    '몸매깡패....치어리더 김연정'
  • '내가 Cardi B다'
    '내가 Cardi B다'
  • '아찔..짜릿한 수영복'
    '아찔..짜릿한 수영복'
핫 클릭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