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 사용안함(뉴스속보)
  • 김병지 “1년 전 교통사고로 하반신 마비”

  • 기사입력 2018-12-17 06:07
    • 프린트
    • 메일
    • 크게
    • 작게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헤럴드경제=모바일섹션] 김병지가 교통사고 후 하반신 마비증상이 찾아왔다고 털어놨다.

15일 방송된 MBN ‘동치미’에서는 가족 건강을 챙기다 건강을 잃은 아내들의 하소연이 전해졌다.

이날 김병지는 “선수 생활을 하려면 아프지 말아야 한다. 아픈 것도 타이밍을 맞춰야 할 정도. 감기 몸살이 올 거 같아도 내일이 경기면 이상하게 안 아프다. 그래서 선수 시절 때는 가족들이 내 컨디션에 다 맞춰줬다 ”고 말했다.

아울러 “아내한테 ‘축구선수 은퇴 후 외조를 하겠다’고 약속했는데 1년 전에 교통사고를 당했다. 그래서 하반신 마비가 왔다. 지금도 마비가 그대로 남아있다”고 밝혔다.

특히 후유증에 대해 “허리 부상 때문에 다리에 마비가 온 거다. 걷는 건 괜찮다. 하지만 운동선수로 활동하기엔 큰 제약이 있다”고 말했다.

onlinenews@heraldcorp.com
포토슬라이드
  • '눈부신 몸매... Victoria's Secret Fashion Show'
    '눈부신 몸매... Victoria's Secret Fashion Show'
  • '나 잡아봐라...Kinsey Wolanski의 질주'
    '나 잡아봐라...Kinsey Wolanski의 질주'
  • '화려한 뒷모습의 제니퍼 로페즈'
    '화려한 뒷모습의 제니퍼 로페즈'
  • 레이첼 맥코드의 완벽한 몸매
    레이첼 맥코드의 완벽한 몸매
핫 클릭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