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 국내
  • ‘쌀딩크’만 찍는다...스즈키컵 결승 2차전 ‘박항서 캠’ 도입

  • 기사입력 2018-12-14 13:07
    • 프린트
    • 메일
    • 크게
    • 작게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사진=연합뉴스]

[헤럴드경제=모바일섹션] 스포츠 전문채널 SBS스포츠가 베트남 현지에서 직접 중계하는 박항서 감독의 ‘결승 무대‘에 ’박항서 캠(cam)‘을 도입, 박 감독의 다이나믹한 리액션까지 중계에 담아낼 예정이다.

‘박항서 신드롬’ 으로 스포츠 중계팀이 자국 경기가 아닌 A매치를 현지에서 생중계 하는 건 매우 이례적인 일로 평가된다.

2018 아세안축구연맹(AFF) 스즈키컵(이하 스즈키컵)을 국내에서 단독으로 생중계 해 온 SBS스포츠는 우승팀이 결정될 결승 2차전(한국시간 15일 저녁 9시 30분) 경기를 베트남 하노이 미딘국립경기장에서 현지 생중계한다.

박 감독이 이끄는 베트남 대표팀은 결승 1차전 원정경기에서 말레이시아와 2-2 스코어로 비긴 상태다. 이제 오는 15일 밤 9시 생중계 되는 2차전 경기까지의 최종 합계 스코어로 우승컵의 향방이 결정된다.

이번 스즈키컵 결승전 1차전 경기는 5%에 가까운 시청률을 보일 정도로 한국 축구팬들의 관심과 사랑을 받았다.

때문에 ‘해외 축구 중계 콤비’ 박문성 해설위원과 이재형 캐스터가 베트남 현지 경기장에서 생생한 중계에 나선다.

onlinenews@heraldcorp.com
포토슬라이드
  • '몸매깡패....치어리더 김연정'
    '몸매깡패....치어리더 김연정'
  • '아찔..짜릿한 수영복'
    '아찔..짜릿한 수영복'
  • '내가 Cardi B다'
    '내가 Cardi B다'
  • Mercedes Benz Fashion Week Madrid SpringSummer 2020
    Mercedes Benz Fashion Week Madrid SpringSummer 2020
핫 클릭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