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 최신기사
  • ‘사퇴’ 코레일 오영식 사장 “강릉선 사고 직후 책임질 마음”

  • 기사입력 2018-12-11 18:48
    • 프린트
    • 메일
    • 크게
    • 작게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코레일 오영식 시장이 11일 오후 대전 동구 대전역에서 코레일 본사로 이동하고 있다. [사진=연합뉴스]

-“대통령 사과 말씀 뒤 책임 더 통감”
-강릉선 탈선 원인 “선로 전환기 오작동 추정”


[헤럴드경제] 최근 KTX 열차의 잇단 사고에 대한 책임을 지고 사퇴한 오영식 코레일 사장은 11일 “8일 (강릉선 탈선) 사고 직후 책임질 마음을 먹었다”고 말했다.

오 사장은 이날 오후 대전 동구 코레일 본사 앞에서 취재진과 만나 “사고 현장 복구 이후 강릉선 첫차로 귀경하면서 하루 더 깊이 고민하고 최종적으로 결정했다”며 이렇게 밝혔다.

그는 “상황을 추스르는 게 바르다고 생각해 시간이 지난 것”이라며 “어제(10일) 대통령께서 우려와 사과의 말씀을 하시면서 코레일 수장으로서 더 책임을 통감했다”고 덧붙였다.

탈선 사고의 원인에 대해선 “현재 조사 중이지만, 선로 전환기 오작동으로 보고 있다”며 “제어선이 잘못 연결된 정황이 있다는 건데 직접적인 원인인지는 확인 중”이라고 설명했다.

오 사장은 이번 사고를 계기로 철도 안전 예산 확보와 인력 보강이 절실하다고 강조했다. 그는 “그동안 관리해야 할 철도 거리가 늘어난 것에 비교해 안전 관련 예산이나 인력은 충분히 뒷받침되지 못했다”며 “국토교통부와 기획재정부에서 이런 것들에 대해 적극적으로 살펴주길 바란다”고 말했다.

‘낙하산 인사’ 논란에 관해서는 “그동안 현안을 해결하고 내부 변화를 이끌기 위해 큰 노력을 했다”며 “국민께서 그간의 성과로 평가해 주셨으면 좋겠다”고 답했다. 그러면서도 “저에 대한 비판이나 질책은 깊이 유념하도록 하겠다”고 덧붙였다.

onlinenews@heraldcorp.com
포토슬라이드
  • `단추 풀린줄도 모르는`...`응원여신` 김연정 치어리더의 열정
    `단추 풀린줄도 모르는`...`응원여신` 김연정 치어리더의 열정
  • 추위를 녹인 비키니 패션쇼
    추위를 녹인 비키니 패션쇼
  • 이런 비키니 어떠세요?
    이런 비키니 어떠세요?
  • 이보다 섹시할 순 없다.~~~
    이보다 섹시할 순 없다.~~~
핫 클릭