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 최신기사
  • 손학규·이정미 단식 돌입… 예산안 짬짜미 합의 반발

  • 기사입력 2018-12-06 21:51
    • 프린트
    • 메일
    • 크게
    • 작게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바른미래당 손학규 대표가 6일 오후 국회 로텐더홀에서 더불어민주당과 자유한국당의 선거제 개혁 합의를 거부하고 예산안 처리를 합의 한것과 관련해 단식투쟁을 하고 있다(위 사진). 앞쪽에는 바른미래당, 민주평화당, 정의당 의원들이 긴급결의대회를 열고 있다. [사진=연합뉴스]

[헤럴드경제=모바일섹션] 바른미래당과 민주평화당, 정의당이 6일 더불어민주당과 자유한국당의 선거제도 개혁을 뺀 예산안 합의에 반발하는가운데 당 대표들이 ‘줄단식’에 돌입했다.

바른미래당 손학규 대표는 “더불어민주당과 자유한국당은 예산안 처리 결의를 취소하고 선거제 개혁에 나서야 한다”며 “제 나이가 일흔이 넘었는데 무슨 욕심을 갖겠나. 이 시간부터 저는 단식에 들어가겠다”고 선언했다.

손 대표는 이날 민주당과 한국당의 내년도 정부 예산안 처리 잠정 합의 발표 후열린 긴급 비상의원총회에서 “양당이 선거제 개혁 합의를 거부하고 예산안 처리를 저렇게 짬짜미로 합의했다”고 비판하며 이같이 말했다.

그는 “양당이 예산안을 처리하고서 그다음에 선거법을 처리하겠나. 어림도 없다”며 “선거제 개혁과 예산안 처리는 함께 가야 한다. 함께 갈 때까지 제가 단식하고 그것이 안 되면 저는 의회 로텐더홀에서 민주주의를 위해 제 목숨을 바치겠다”고 말했다.

정의당 이정미 대표도 손 대표에 이어 단식 농성을 시작했다.

이 대표는 국회 본회의장 앞에서 연 기자회견에서 “밀실야합을 규탄하고 짬짜미예산을 국민 앞에 투명하게 다시 검증하고, 선거제도를 반드시 개혁하겠다는 의지를갖고 우리의 요구가 관철될 때까지 무기한 단식농성에 돌입한다”고 밝혔다.

onlinenews@heraldcorp.com









포토슬라이드
  • 핫보디, 핫비키니
    핫보디, 핫비키니
  • 마이애미 해변의 유혹( 誘惑)~~~
    마이애미 해변의 유혹( 誘惑)~~~
  • 피겨 요정 아찔연기 어디까지~~~~
    피겨 요정 아찔연기 어디까지~~~~
  • 이보다 섹시할 순 없다.~~~
    이보다 섹시할 순 없다.~~~
핫 클릭