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 최신기사
  • 백종원, 문대통령 참석 토론서 "정부가 갑…을도 잘 보살펴달라"

  • 기사입력 2018-11-09 20:18
    • 프린트
    • 메일
    • 크게
    • 작게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사진=연합뉴스]

[헤럴드경제=모바일섹션] “사실 저희한테는 정부가 갑입니다. 을도 잘 보살펴주셨으면 좋겠습니다.”백종원 더본코리아 대표이사가 9일 문재인 대통령 앞에서 상생경제를 주제로 토론하면서 가맹본부·가맹점주에 대한 정부의 지원을 당부했다.

이날 코엑스 내 별마당도서관에서는 문 대통령이 참석한 가운데 공정거래위원회, 법무부, 산업통상자원부 등 관계부처가 참여하는 ‘공정경제 전략회의’ 행사가 열렸다.

문 대통령의 모두발언과 부처들의 공정경제 성과 및 향후 추진계획 발표가 끝난뒤 행사장에서는 백 대표를 포함해 이갑수 이마트 대표이사, 안희규 대한웰빙은박 대표, 박효순 빽다방 가맹점주 등이 참여하는 ‘상생사례 토크콘서트’가 진행됐다.

정부를 대표해서는 김상조 공정거래위원장과 홍종학 중소벤처기업부 장관도 참여했고, 문 대통령은 자리에서 이를 지켜봤다.

백 대표는 이 자리에서 “저는 ‘점주님들의 수익이 안정적으로 보장되면 우리 본사도 잘 유지되지 않을까’라는 생각으로 임하고 있다”며 “점주님들이 너무 좋아하시고 현장에서 열심히 해주시니 장기적으로 본사에 도움이 된다”고 말했다.

더본코리아 가맹점 ‘빽다방’을 운영하는 박 점주 역시 “(점주들이) 백 대표를 너무나 좋아한다. 백점 만점도 부족하고, 만점 만점”이라고 말했고, 백 대표는 “이러면 제가 욕을 먹는다”고 해 웃음을 자아냈다.

백 대표는 이어 “회사를 경영하면서 상생을 위해 갑을 관계를 많이 따진다. 많은 프렌차이즈 본사들이 잘해줘 (문화가) 많이 바뀌고 좋아지고 있다”며 “반면 갑이라고 오해를 받는 업체들도 많다”고 했다.

그러면서 “협력업체의 에너지도 중요하지만 기업하는 사람들의 파이팅도 중요하다. 응원해 주시면 더 힘이 나서 자발적으로 상생하려고 노력하지 않겠나”며 “저희한테는 정부가 갑이다. 을도 잘 보살펴주시면 좋겠다”고 말했다.

이갑수 이마트 대표 역시 “대형마트도 어려운 부분은 있지만, 상생협력이 무엇보다 중요한 가치라고 인식하고 있다”며 “이마트뿐 아니라 신세계 관계사들 모두 상생을 실천하는 기업으로 거듭나기 위해 정진하겠다”고 했다.

문 대통령은 토크콘서트 중간 고개를 끄덕이며 경청하는 모습을 보였고, 행사 후에는 참석자들과 악수를 하며 인사를 나누기도 했다.

onlinenews@heraldcorp.com
포토슬라이드
  • 핫보디, 핫비키니
    핫보디, 핫비키니
  • 마이애미 해변의 유혹( 誘惑)~~~
    마이애미 해변의 유혹( 誘惑)~~~
  • 피겨 요정 아찔연기 어디까지~~~~
    피겨 요정 아찔연기 어디까지~~~~
  • 이보다 섹시할 순 없다.~~~
    이보다 섹시할 순 없다.~~~
핫 클릭