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 최신기사
  • 인천시, 전기차ㆍ수소차 보급 대폭 확대

  • 기사입력 2018-11-08 10:22
    • 프린트
    • 메일
    • 크게
    • 작게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 2022년까지 전기차 2만대ㆍ수소차 2,000대 보급


[헤럴드경제(인천)=이홍석 기자] 인천광역시는 수송분야 미세먼지 대책의 일환으로 친환경자동차 보급을 대폭 확대하기로 했다.

인천시에 따르면 오는 2022년까지 전기승용차 1만4000대, 전기버스 150대, 전기화물차 850대, 전기이륜차 5000대 등 전기자동차 2만대 보급하고 수소연료전지차는 2000대를 보급할 계획이다.

특히, 화물자동차 운수사업법 개정으로 1.5t 미만 전기화물차 구매수요가 발생할 것으로 예상됨에 따라 신규로 내년에 50대를 보급해 2022년까지 총 850대를 보급하고 전기택시는 내년에 우선적으로 100대를 보급한 후 총 1000대를 보급할 계획이다.

인천시는 또 친환경자동차 보급확대에 필요한 충전인프라 구축을 위해 최근 시 관련 조례를 개정해 신축건축물의 전기자동차 충전시설<사진> 의무설치 비율과 급속충전기 설치비중을 각각높일 방침이다.

인천시내 전기자동차 충전기는 지난 2017년말 기준 급속 76기, 완속 795기, 휴대용충전콘센트 3057개소이며 2022년까지 급속 356기, 완속 8000기, 휴대용충전콘센트 1만7000개소로 충전인프라를 확충할 계획이다.

수소차 보급확대를 위해 제작사와 협업으로 내년초까지 수소충전소 1개소를 설치하는 한편 국시비를 투자해 2019년부터 매년 2개소를 설치한 후 2022년까지 총 8개소를 설치할 예정이다.

박영길 시 에너지정책과장은 “친환경자동차는 화석연료를 사용하지 않아 배출가스 발생이 없으므로 최근 사회적인 문제로 대두되고 있는 지구온난화와 미세먼지 등의 대기질 개선에도 크게 기여할 것으로 기대된다” 며 “앞으로 보다 많은 친환경자동차 보급ㆍ확대를 위해 노력하겠다”고 밝혔다.

한편, 전기자동차는 배터리에서 전기에너지를 전기모터로 공급해 구동하는 차량으로 화석연료를 전혀 사용하지 않은 무공해 친환경차로서 최근 전기차의 성능개선이 빠르게 이뤄지고 있어 전 세계적으로 전기차 보급이 확대됨에 따라 자동차 산업이 내연기관자동차에서 무공해 친환경차로 전환하는데 선도적 역할을 하고 있다

또 수소전기차는 공기중의 오염물질을 정화해 청정공기만을 배출하는 기능을 갖추고 있는 궁극의 친환경차로서 관심이 높아지고 있다

gilbert@heraldcorp.com
포토슬라이드
  • '눈부신 몸매... Victoria's Secret Fashion Show'
    '눈부신 몸매... Victoria's Secret Fashion Show'
  • '나 잡아봐라...Kinsey Wolanski의 질주'
    '나 잡아봐라...Kinsey Wolanski의 질주'
  • '화려한 뒷모습의 제니퍼 로페즈'
    '화려한 뒷모습의 제니퍼 로페즈'
  • 레이첼 맥코드의 완벽한 몸매
    레이첼 맥코드의 완벽한 몸매
핫 클릭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