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 최신기사
  • 영아접종 경피용 BCG백신에 비소 검출...식약처 회수 조치

  • 기사입력 2018-11-07 19:05
    • 프린트
    • 메일
    • 크게
    • 작게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사진=질병관리본부]

[헤럴드경제=모바일섹션] 식품의약품안전처는 일본에서 제조한 도장형(경피용) 결핵 백신의 첨부용액에서 기준을 초과한 비소가 검출돼 해당 제품을 회수했다고 7일 밝혔다. 회수 대상은 ‘경피용건조비씨지백신(일본균주)’이다.

결핵 예방을 위해 1세 미만 영아에게 접종되는 BCG백신은 피내용과 경피용 두 종류가 있다. 피내용은 피부에 15도 각도로 주삿바늘을 넣어 백신을 주입하는 방법이고, 경피용은 피부에 주사액을 바른 후 9개 바늘을 가진 주사 도구를 이용해 두 번에 걸쳐 눌러 접종하는 방법으로 대부분이 일본 제품이다.

이번 조치는 일본 후생성이 1세 미만 영아에게 접종하는 BCG백신의 첨부용액(생리식염수주사용제)에서 기준을 초과하는 비소가 검출돼 제품의 출하를 정지한 데 따른 것이다.

일본 후생성은 국립의약품식품위생연구소의 건강영향평가 결과, 첨부용액에 함유된 비소로 인한 안전성에는 문제가 없으므로 회수 없이 제조소 출하만 정지했다.

식약처는 일본 후생성의 조치를 검토하는 한편 “국내에는 대체품인 피내용BCG백신이 공급 중이라는 상황을 고려해 해당 제품을 우선 회수하기로 했다”며 “이번 회수 조치에 따른 경피용BCG백신의 공급 차질을 최소화하기 위해 추가적인 대책을 신속하게 마련하겠다”고 밝혔다.

질병관리본부에 따르면 국가결핵예방접종용 백신인 피내용BCG백신은 내년 상반기까지 40만명 이상 접종할 수 있는 물량이 남아있다. 단 피내용BCG백신을 접종할 전국 보건소와 지정의료기관이 제한돼 있어 일부 접종에 불편을 겪을 수 있다.

onlinenews@heraldcorp.com
포토슬라이드
  • 핫보디, 핫비키니
    핫보디, 핫비키니
  • 마이애미 해변의 유혹( 誘惑)~~~
    마이애미 해변의 유혹( 誘惑)~~~
  • 피겨 요정 아찔연기 어디까지~~~~
    피겨 요정 아찔연기 어디까지~~~~
  • 이보다 섹시할 순 없다.~~~
    이보다 섹시할 순 없다.~~~
핫 클릭