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 최신기사
  • 서울시-스타벅스 ‘길거리 1회용 컵 전용수거함’ 시범 설치

  • 기사입력 2018-10-16 11:39
    • 프린트
    • 메일
    • 크게
    • 작게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4개구 유동인구 많은 17곳에 비치

서울시가 (주)스타벅스커피 코리아, 환경부, 자원순환사회연대와 함께 길거리에서 발생하는 1회용 컵 회수율을 높이기 위해 ‘1회용 컵 전용수거함’을 시범 설치한다.

올 8월부터 커피전문점 등 매장 내 1회용 컵 사용 단속으로 실제 사용량은 줄었지만, 테이크아웃 시 제공되는 컵의 경우 단속 대상에서 제외돼 1회용 컵은 여전히 일상에서 사용중이다. 특히, 길거리 쓰레기통에 버려진 1회용 컵은 선별이 어려워 재활용을 하는데 한계가 있다.

서울시는 자치구의 신청을 받아 종로구, 용산구, 도봉구, 동작구 총 4개구에 있는 관광객 밀집지역 이태원, 대학가 주변, 광화문 등 유동인구가 많은 17개소에 올 연말까지 설치한다는 계획이다.

서울시는 자치구를 통해 1회용 컵을 수거하고 전용수거함을 관리한다. 전용수거함 제작 및 최초 설치, 보수는 스타벅스가 한다. 텀블러 등 다회용 컵 판매수익의 일부를 기금으로 조성해 투자한다. 환경부는 ‘1회용 컵 없는 길거리 만들기’를 홍보하고 정책적으로 지원한다. 자원순환사회연대는 1회용 컵 전용수거함이 효율적으로 운영될 수 있도록 소비자 홍보 활동을 전개하고 유지ㆍ관리 모니터링을 담당한다.

시는 자치구, 스타벅스와 함께 전용수거함 디자인, 관리 방안 등에 대해 지속 협의해나갈 예정이다.

서울시는 오는 2022년까지 1회용 플라스틱 사용량 50% 감축, 재활용률 70% 달성 목표를 골자로 한 ‘1회용 플라스틱 없는 서울 종합계획’을 지난 9월 발표한 바 있다. 이번 시범사업을 통해 1회용 컵을 회수하기 쉬워지고 선별도 수월해져 재활용률이 높아질 것으로 기대하고 있다.

이와 관련, 서울시는 16일 오전 10시 종로타워 광장(스타벅스 더종로R)에서 ‘1회용 컵 전용수거함 설치 시범사업’ 기념행사를 연다. 황보연 서울시 기후환경본부장, 박천규 환경부 차관, 이상권 종로구 복지환경국장, 이석구 (주)스타벅스커피 코리아 대표이사, 김미화 자원순환사회연대 이사장이 참석한다.

이날 기념행사에서는 스타벅스가 테이크아웃 시 제공하는 일반매장용, 리저브 매장용 1회용 컵 모양과 똑같은 전용수거함이 설치된다. 행사장을 찾는 시민들이 이날 환경보호 서약에 동참하고 SNS 다회용 컵 사용 장면을 인증하면, 스타벅스가 다회용 컵 1000개와 친환경 커피찌꺼기로 제작한 꽃화분 키트 1000개를 오후 1시까지 선착순으로 증정한다.

장연주 기자/yeonjoo7@heraldcorp.com
포토슬라이드
  • 블랙의 매력
    블랙의 매력
  • 테이프로 만든 예술
    테이프로 만든 예술
  • 아찔 몸매~최고 몸짱~ 섹시 매력속으로~~
    아찔 몸매~최고 몸짱~ 섹시 매력속으로~~
  • 이보다 섹시할 순 없다.~~~
    이보다 섹시할 순 없다.~~~
핫 클릭