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 최신기사
  • “태풍 콩레이, 日오키나와→대만→한반도”…美·日 기상청 전망

  • 기사입력 2018-10-02 07:02
    • 프린트
    • 메일
    • 크게
    • 작게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사진=일본 기상청]

[헤럴드경제=이슈섹션] 제25호 태풍 콩레이가 타이베이 동남동쪽에서 일본 오키나와 쪽으로 북상하고 있는 가운데, 한반도에 상륙할 가능성이 제기되고 있다.

기상청에 따르면 태풍 콩레이 2일 새벽 3시 기준 대만 타이베이 동남동쪽 약 1530 km 부근 해상에서 북서쪽을 향해가고 있다. 진행속도는 20.0 km/h, 중심기압은 930 hPa, 최대풍속은 50.0 m/s이다.

기상청은 콩레이가 대만 북동부 해상까지 진출하는 오는 6일에는 최대풍속이 33~50m/s에 달하는 바람1급 태풍으로 커질 것으로 전망 중이다. 기상청은 콩레이가 한반도를 향할지 여부는 6~7일 사이 결정될 것으로 예상했다.

실제로 이대로 나아가면 대만과 일본 오키나와 사이를 지나게 된다. 하지만 6일 이후 북동 쪽으로 방향을 바꿔 한국이나 일본 본토에 영향을 미칠 가능성도 있다. 이렇게 되면 한국이나 일본 본토에 영향을 미칠 가능성이 커진다.

일본과 미국은 콩레이가 한반도를 향할 것으로 내다봤다. 미합동태풍경보센터에 따르면 콩레이는 대만을 지나면서 북북동으로 진로를 변경한 뒤 7일쯤에 제주도까지 태풍이 진출하는 것으로 예상 중이다. 제주도에 상륙할 때쯤 콩레이의 최대 풍속은 43m/s로 강한 바람을 동반할 것으로 전망했다.

일본 기상청도 7일쯤 콩레이가 한반도와 일본쪽을 향해 방향을 틀어 이동할 것으로 내다봤다. 일본의 경우 태풍 제비와 태풍 짜미가 잇달아 열도를 지나면서 큰 피해를 입은 터라 콩레이의 진로를 보다 예의주시하는 중이다.

한편 콩레이는 지난달 29일 괌 주변에서 발생했다. 콩레이는 캄보디아가 제출한 태풍 명칭으로 산의 이름이다.

onlinenews@heraldcorp.com
포토슬라이드
  • 레이첼 맥코드의 완벽한 몸매
    레이첼 맥코드의 완벽한 몸매
  • ‘2019 맥스큐 머슬마니아 피트니스 코리아 챔피언십’
    ‘2019 맥스큐 머슬마니아 피트니스 코리아 챔피언십’
  • 블랙의 매력
    블랙의 매력
  • '이걸 테이프로 만들었다고?'
    '이걸 테이프로 만들었다고?'
핫 클릭