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 뉴스속보
  • 구준회 결국 사과, “SNS 신중히 소통하겠다”

  • 기사입력 2018-09-25 16:29
    • 프린트
    • 메일
    • 크게
    • 작게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헤럴드경제=이슈섹션] 구준회가 네티즌과 벌인 설전에 결국 사과했다.

구준회는 25일 자신의 인스타그램에 “죄송합니다. 좋아하는 배우여서 다른 정보를 몰랐어요. 팬분들이 친구 같아서 편하게 이야기 나눈다는 것이 이렇게 될지 몰랐습니다. 정말 죄송합니다. 다음부터는 신중하게 소통하는 준회 되겠습니다. 걱정 끼쳐드려 죄송합니다”라고 사과문을 게재했다.

전날 구준회는 일본 코미디언 겸 영화감독 키타노 타케시와 관련된 사진을 게시했다. 이에 한 팬이 키타노 타케시의 혐한 논란을 언급하며 관련 글을 삭제하라고 말했다. 그러자 구준회는 “이래라저래라 하지 마요. 싫어요”라고 답글을 남겼다.

onlinenews@heraldcorp.com
포토슬라이드
  • 핫보디, 핫비키니
    핫보디, 핫비키니
  • 마이애미 해변의 유혹( 誘惑)~~~
    마이애미 해변의 유혹( 誘惑)~~~
  • 피겨 요정 아찔연기 어디까지~~~~
    피겨 요정 아찔연기 어디까지~~~~
  • 이보다 섹시할 순 없다.~~~
    이보다 섹시할 순 없다.~~~
핫 클릭