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 최신기사
  • 오늘날씨, “태풍 룸비아 영향권” 비·천둥·번개…말복 폭염 완화

  • 기사입력 2018-08-16 06:45
    • 프린트
    • 메일
    • 크게
    • 작게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사진=연합뉴스]

[헤럴드경제=이슈섹션] 말복인 16일 한반도는 제18호 태풍 ‘룸비아(RUMBIA)’의 전면에서 만들어진 구름대의 영향으로 남부지방에 흐리고 비가 오겠다.

16일 기상청에 따르면 오늘 중부지방은 북태평양고기압의 가장자리에 들어 구름이 많겠고 남부지방의 경우 열대저압부의 영향을 받아 흐리고 비가 올 것으로 예보됐다. 강원 영동 지방은 동풍의 영향으로 낮까지 비가 올 전망이다.

아침 최저기온은 23도에서 27도며, 낮 최고기온은 26도에서 35도까지 오르겠다.

태풍 룸비아에서 다량의 수증기가 남동풍을 타고 유입되는 가운데 지형적인 영향까지 더해지는 지리산 부근과 남해안, 제주도(남부와 산지)에는 천둥·번개를 동반한 많은 비가 내리는 곳이 있겠다.

예상 강수량(16일 밤까지)은 강원영동·경남·전남남해안·지리산 부근·제주도 30~80mm(많은 곳 경남해안, 지리산 부근, 제주남부 및 산지 120mm 이상), 전라도(전남남해안 제외)·경북·울릉도·독도·북한 10~60mm다.

동해안과 일부 경남남해안을 제외한 전국 대부분 지역에 폭염특보가 발효된 가운데, 낮최고기온이 35도(평년보다 3~6도 높음) 내외로 오르면서 무더위가 계속 이어지겠다.

낮 동안에 오른 기온이 밤사이에도 내려가지 못해 열대야가 나타나는 곳이 많겠다.

18호 태풍 룸비아의 영향으로 현재 제주 남쪽 먼바다에는 태풍주의보가 내려져 있다.제주 남쪽 먼 해상도 강풍 반경의 끝자락으로 이 특보는 더 확대되지 않을 것으로 보인다.

onlinenews@heraldcorp.com
포토슬라이드
  • 요트데이in시드니
    요트데이in시드니
  • ‘2019 맥스큐 머슬마니아 피트니스 코리아 챔피언십’
    ‘2019 맥스큐 머슬마니아 피트니스 코리아 챔피언십’
  • 블랙의 매력
    블랙의 매력
  • '이걸 테이프로 만들었다고?'
    '이걸 테이프로 만들었다고?'
핫 클릭