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 최신기사
  • 실내조명으로 살균ㆍ향균 구현… LG이노텍, ‘위생조명 LED’ 출시

  • 기사입력 2018-08-15 18:20
    • 프린트
    • 메일
    • 크게
    • 작게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LG이노텍이 출시한 ‘위생조명 LED’를 연구원이 핀셋으로 집어 들고 있다. [사진제공=LG이노텍]


[헤럴드경제=손미정 기자] LG이노텍(대표 박종석)은 실내조명으로 살균ㆍ항균 기능을 구현할 수 있는 신개념 조명용 광원 ‘위생조명 LED’를 출시했다고 15일 밝혔다. 햇빛에 이불 등을 널어 살균하는 일광소독(日光消毒)의 원리를 적용한 것이 특징이다.

LG이노텍은 독자적인 LED광추출기술로 포피린(porphyrin)이 활발히 반응하는 405나노미터(nm) 파장의 방출량을 높여 ‘위생조명 LED’를 만들었다. 세균은 햇빛에 오래 노출되면 세균 속 포피린이라는 물질이 특정 가시광선 파장과 반응해 세균의 세포를 파괴한다.

LG이노텍의 위생조명 LED를 조명에 적용하면 별도 소독 작업 없이도 실내 공간을 살균하고 항균 작용을 유지 할 수 있다. 실제 한국건설생활환경시험연구원의 살균력 테스트 결과 위생조명 LED로 대장균이 99.9% 살균됐다.

이와 함께 위생조명 LED는 자외선과 달리 세균의 세포만 파괴하기 때문에 인체에 해가 없어 주방, 화장실 등 사람이 수시로 드나드는 곳의 조명에 안심하고 사용할 수 있다. 국제전기위원회의 광생물학적 안전성테스트(IEC62471)에서 사람의 눈과 피부에 무해하다는 검증을 받았다. 빛의 밝기를 조절 하듯 실내 상태에 따라 손쉽게 살균 강도를 최적화 할 수 있는 것도 특징이다. 
LG이노텍이 출시한 ‘위생조명 LED’를 연구원이 핀셋으로 집어 들고 있다. [사진제공=LG이노텍]

LG이노텍은 이번에 출시한 ‘위생조명 LED’를 병원, 식약품 공장, 공공시설 등 청결한 위생 관리가 필요한 곳을 시작으로 향후 국내외 조명 업체까지 대상을 확대, 적극적인 프로모션에 나설 계획이다. 실제로 LG이노텍은 지난달 연세대학교 세브란스병원 신촌장례식장의 참관실과 폐기물 보관실 등에 ‘위생조명 LED’를 시범 적용한 바 있다.

송준오 LED사업부장(상무)은 “‘위생조명 LED’는 생활 공간을 밝히는 동시에 살균하는 혁신 제품”이라며 “우리의 삶을 더욱 편리하고 안전하게 만드는 가치 있는 제품을 꾸준히 선보여 나갈 것”이라고 말했다.

balme@heraldcorp.com


핫이슈 아이템
포토슬라이드
  • 핫보디, 핫비키니
    핫보디, 핫비키니
  • 마이애미 해변의 유혹( 誘惑)~~~
    마이애미 해변의 유혹( 誘惑)~~~
  • 피겨 요정 아찔연기 어디까지~~~~
    피겨 요정 아찔연기 어디까지~~~~
  • 이보다 섹시할 순 없다.~~~
    이보다 섹시할 순 없다.~~~
핫 클릭
비즈링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