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 뉴스속보
  • 조현우, 핸드볼 파울로 데뷔 6년만에 첫 퇴장

  • 기사입력 2018-07-22 23:07
    • 프린트
    • 메일
    • 크게
    • 작게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헤럴드경제=이슈섹션] 조현우(대구 FC)가 핸드볼 파울로 프로 데뷔 6년 만에 처음으로 퇴장을 당했다.

조현우가 수문장으로 선발 출전한 대구는 22일 울산 문수구장에서 홈팀 울산 현대에 맞서 KEB하나은행 K리그1(클래식) 2018 19라운드 대결을 벌였다.
[사진=연맹 제공]

조현우는 0-1로 뒤지던 후반 38분 롱패스를 받은 상대 주니오와 1대 1로 맞섰다. 급해진 조현우는 페널티박스 밖으로 뛰쳐나왔고, 그 순간 주니오가 툭 찬 공은 조현우의 팔에 맞았다.

공의 동선상 득점이 명백했기에 주심(사진 맨 오른쪽)은 곧장 레드카드를 꺼냈다.

조현우는 이날 퇴장으로 앞으로 2경기에 출전하지 못하게 됐다.

울산은 후반 46분 주니오가 쐐기골을 넣어 2-0으로 승리했다.

onlinenews@heraldcorp.com
포토슬라이드
  • 핫보디, 핫비키니
    핫보디, 핫비키니
  • 마이애미 해변의 유혹( 誘惑)~~~
    마이애미 해변의 유혹( 誘惑)~~~
  • 피겨 요정 아찔연기 어디까지~~~~
    피겨 요정 아찔연기 어디까지~~~~
  • 이보다 섹시할 순 없다.~~~
    이보다 섹시할 순 없다.~~~
핫 클릭