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 국방
  • 송국방의 그 입…“여성들 행동거지, 말 조심해야” 또 실언

  • 기사입력 2018-07-09 16:22
    • 프린트
    • 메일
    • 크게
    • 작게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또 구설수에 오른 송영무 국방부 장관. [사진=연합뉴스]

[헤럴드경제=이슈섹션] 최근 군 장성들의 성추행과 폭행 등 성군기사고가 잇따르고 있는 가운데 송영무 국방부 장관이 9일 성고충전문상담관들과 가진 간담회에서 실언을 해 구설수에 올랐다.

송영무 국방장관은 이날 오전 용산 육군회관에서 병영 내 성폭력 피해자 상담과 성폭력 예방활동을 하고 있는 성고충전문상담관 11명과 간담회를 갖고 ”성폭력 근절을 위해서는 부대 차원의 예방과 대응시스템을 갖춰야 한다“고 강조했다.

그러나 송장관은 이날 모두 발언에서 성폭행 사건과 관련해 회식문화 개선 등을 얘기하면서 ”어떻게 보면 여성들이 행동거지라든가 말하는 것, 이런 것들에 대해서 조심해야 돼야 한다“고 말했다.

송 장관은 자신의 가족 얘기를 소개하면서 ”(아내가) 택시를 탈 때라든지 남자하고 무슨 데이트를 할 때라든지 굉장히 교육을 구체적이고 자세하게 시키더라“며 ” 여자들 일생은 자기 뜻대로 되지 않는 것이 좀 있다.이걸 깨닫게 해 줘야 된다“고 덧붙였다.

송 장관의 이같은 발언은 성폭력 문제 등에 대해 사고의 책임이 여성들에게도 있다는 취지로 해석, 논란의 소지가 될 수 있다.

구태의연한 남성적 시각에서 성폭력 문제를 보는 발언이라는 지적이다.

앞서 송 장관은 이른바 ”미니스커트는 짧을 수록 좋다’는 등의 발언으로 구설수에 올랐고 사과한 바도 있다.

onlinenews@heraldcorp.com
포토슬라이드
  • 핫보디, 핫비키니
    핫보디, 핫비키니
  • 마이애미 해변의 유혹( 誘惑)~~~
    마이애미 해변의 유혹( 誘惑)~~~
  • 피겨 요정 아찔연기 어디까지~~~~
    피겨 요정 아찔연기 어디까지~~~~
  • 이보다 섹시할 순 없다.~~~
    이보다 섹시할 순 없다.~~~
핫 클릭