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 최신기사
  • 경총 “송영중 부회장 태도 묵과 못해…직무정지”

  • 기사입력 2018-06-12 11:35
    • 프린트
    • 메일
    • 크게
    • 작게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헤럴드경제=배두헌 기자] 한국경영자총협회(경총)가 최근 재택 근무 등으로 논란이 된 송영중 상임부회장을 직무정지했다고 12일 밝혔다.

경총은 이날 “최근 송영중 상임부회장에 대한 경제사회 각층의 우려와 관심에 대해 매우 심각하게 생각하고 있다”며 “이와 관련해 경총의 명예와 신뢰를 떨어뜨리는 송영중 상임 부회장의 태도를 더 이상 묵과할 수 없기에 입장을 밝힌다”고 공식입장을 내놨다.

경총은 먼저 “경총의 모든 업무는 정관에서 명확히 규정한 바와 같이 회장이 경총 업무를 지휘ㆍ관할하고 상임부회장은 회장을 보좌하는 것인데 이러한 사실이 명확히 알려져 있지 않고 부회장이 많은 권한을 갖고 있는 것으로 보도되고 있어 오해가 발생했다”고 지적했다.

이어 “송영중 상임부회장이 소신과 철학이라면서 경총의 방침에 역행하는 주장을 하지만, 이는 잘못된 일이며 부회장으로서 도를 넘는 발언과 행동이 있었는데 이 또한 유감스러운 일”이라고 비판했다.

경총은 “경총의 업무는 회장의 지휘아래 순조롭게 진행되고 있으며 회원사 및 국민의 기대에 조금도 배치됨이 없이 수행될 것이다. 전 임직원은 마음과 힘을 합하고 있다”며 “현재 직무정지 상태에 있는 송영중 상임부회장의 거취에 대해서는 조속한 시일 내 회장단 회의를 개최해 논의할 계획”이라고 밝혔다.

badhoney@heraldcorp.com
포토슬라이드
  • 핫보디, 핫비키니
    핫보디, 핫비키니
  • 마이애미 해변의 유혹( 誘惑)~~~
    마이애미 해변의 유혹( 誘惑)~~~
  • 피겨 요정 아찔연기 어디까지~~~~
    피겨 요정 아찔연기 어디까지~~~~
  • 이보다 섹시할 순 없다.~~~
    이보다 섹시할 순 없다.~~~
핫 클릭