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 정당
  • 추미애 “남경필, 자기 자식 잘못 가르쳤으면서 상대 네거티브만”

  • 기사입력 2018-06-10 13:37
    • 프린트
    • 메일
    • 크게
    • 작게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헤럴드경제=이태형 기자] 추미애 더불어민주당 대표는 10일 남경필 자유한국당 경기지사 후보를 향해 “남의 뒤나 파고 있고, 남의 사생활 들먹이고, 자기 자식은 잘 못 가르쳤다”서 “본인도 가화만사성이 안 되면서 상대 후보 네거티브만 하고, 경기도민 짜증 나게 하는 그런 스트레스 주는 후보 말고 이재명 후보를 도와달라”고 말했다.

[사진=연합뉴스]


추 대표는 이날 경기도 광주시 태재고개 로터리에서 선거지원 유세를 하고 “(이후보가 시장으로 재직했던) 성남이 작은 도시이지만 빚을 다 갚고 복지행정 잘하고 청년들에게 희망을 주고 전국적으로 유명해졌다”면서 이같이 밝혔다. 그는 또 이재명 경기지사 후보에 대한 여배우 스캔들 의혹 제기 등에 대해 ”쓸데없는 것 갖고 말이 많은데 도지사는 일하는 능력을 보면 된다“고 말했다.

그는 이어 이재명 후보에 대해 반발하는 일부 문재인 대통령 지지자들을 향해서도 “요새 우리 젊은 친구들이 자꾸 이상한 데 관심을 쏟고 있다. 1번과 2번 사이에 찍어서 무효표를 만들겠다고 한다“면서 ”그렇게 어깃장 놓으면 안 되고 문재인 정부 1년 만에 치러지는 선거에 민주당 지지자는 하나로 뭉쳐야 한다“고 강조했다.

추 대표는 또 지방의원도 민주당을 지지해줄 것을 호소하며 ”쌀밥에 돌이 많으면 밥을 버려야 한다“면서 “파란 후보들은 하얀 쌀밥과 같은데 초록·빨간 후보들이들어오면 돌이 들어온 것처럼 먹을 수 없다“고 말했다.

그러면서 ”하늘색도 물리치고 파란색 빛으로만 하얀 쌀밥을 지을 수 있도록 해달라“고 덧붙였다.

thlee@heraldcorp.com
포토슬라이드
  • 핫보디, 핫비키니
    핫보디, 핫비키니
  • 마이애미 해변의 유혹( 誘惑)~~~
    마이애미 해변의 유혹( 誘惑)~~~
  • 피겨 요정 아찔연기 어디까지~~~~
    피겨 요정 아찔연기 어디까지~~~~
  • 이보다 섹시할 순 없다.~~~
    이보다 섹시할 순 없다.~~~
핫 클릭