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 뉴스속보
  • 재판 가는 블랙넛, 티셔츠로 신곡 홍보에 ‘김치’ 그림까지…

  • 기사입력 2018-05-17 17:01
    • 프린트
    • 메일
    • 크게
    • 작게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블랙넛, 여성래퍼 성적 모욕한 혐의로 재판
티셔츠에 신곡 홍보로 또다시 뜨거운 감자

[헤럴드경제=이슈섹션] 악동 래퍼 블랙넛이 법정 앞에서 논란의 소지가 있는 퍼포먼스를 선보였다.

17일 오후 서울 서초구 서울중앙지방법원에서 모욕 혐의로 불구속 기소된 블랙넛의 세 번째 공판이 진행됐다. 앞서 블랙넛은 자신이 만든 곡에 키디비를 겨냥한 성적인 발언으로 논란을 만들어왔다. 그는 ‘물론 이번엔 키디비 아냐. 줘도 안 X먹어’ ‘솔직히 난 키디비 사진 보고 XX 봤지’ 등의 도를 넘은 성적 발언을 가사로 썼다.

블랙넛. [사진=Mnet 방송 캡처]

이날 공판에는 재판부의 요청에 따라 키디비가 증인으로 출석했다. 블랙넛은 “모욕 의도가 없었다”는 입장을 재차 밝혔다.

특히 이날 눈길을 끈 것은 블랙넛이 입고 온 티셔츠다. 취재진 앞에서 겉옷을 벗어보인 블랙넛이 입고 있던 티셔츠에는 ‘실키보이즈 앨범 많이 들어주세요 SILKYBOIS’라는 문구가 적혀 있었다.

티셔츠 뒷면에는 김치가 그려져있었다. 그동안 블랙넛이 SNS를 통해 키디비를 ‘김치녀’라 비하했던 것과 맥락이 통한다.

onlinenews@heraldcorp.com
핫이슈 아이템
포토슬라이드
  • 中東 여인~시선 사로잡는 섹시 란제리~~~
    中東 여인~시선  사로잡는  섹시 란제리~~~
  • 마이애미 해변의 유혹( 誘惑)~~~
    마이애미 해변의 유혹( 誘惑)~~~
  • 피겨 요정 아찔연기 어디까지~~~~
    피겨 요정 아찔연기 어디까지~~~~
  • 이보다 섹시할 순 없다.~~~
    이보다 섹시할 순 없다.~~~
핫 클릭
비즈링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