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 은행
  • 카카오뱅크, 대출금리 최대 0.4%p 인하…중ㆍ저신용자 대출 확대

  • 기사입력 2018-05-17 09:50
    • 프린트
    • 메일
    • 크게
    • 작게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신용등급 낮을수록 금리인하폭 확대
고신용자 대출금리는 현행 수준 유지
전월세보증금 대출금리도 인하


[헤럴드경제=강승연 기자]카카오뱅크가 대출금리를 최대 0.40%포인트 인하하며 중ㆍ저신용자 대출 확대에 나선다. 출범 초기 저금리 혜택이 가능한 고신용자 중심으로 대출을 늘렸다는 비판에 대응하기 위한 방안으로 풀이된다.

카카오뱅크는 오는 18일 오전 6시부터 신규 취급 대출금리를 최대 0.40%포인트 하향 조정한다고 17일 밝혔다.

카카오뱅크 신용등급별 대출 현황. (2018년 4월 30일 기준) [자료=카카오뱅크]

신규 대출금리는 신용대출과 비상금대출을 이용하는 신용등급 4등급 이하 중ㆍ저신용자 중심으로 적용된다. 고신용자 사용 비중이 높은 마이너스통장 대출은 금리인하 대상에서 제외됐다.

대출 상품별 금리 인하폭은 신용등급이 낮을수록 더 크게 적용된다. 소액마이너스통장 대출인 ‘카카오뱅크 비상금 대출’은 고신용자의 경우 최저 0.25∼0.35%포인트, 중ㆍ저신용자는 0.40%포인트 낮아진다.

신용대출(건별) 금리도 중ㆍ저신용자의 한해 신용등급에 따라 현재보다 0.10~0.40%포인트 떨어진다.

이번 대출금리 인하는 중ㆍ저신용자들의 대출금리 부담을 낮추고, 인터넷전문은행 도입 취지인 ‘포용적 금융’을 확대하기 위한 차원이다. 이를 위해 카카오뱅크는 지난 4월 5000억원 규모의 추가 유상증자를 실시해 납입 자본금을 1조3000억원으로 확대했다.

인터넷전문은행은 출범 초기 낮은 대출금리를 앞세워 고객을 유치하는 과정에서 상대적으로 금리 혜택을 받기 어려운 중ㆍ저신용자를 소외시켰다는 비판을 받기도 했다. 이에 카카오뱅크는 중ㆍ저신용자 대출을 늘리는 방안을 지속적으로 추진하고 있다.

카카오뱅크의 중ㆍ저신용자 대출금액은 4월 말 현재 1조2744억원으로, 작년 말(9962억원)보다 27.9% 증가했다. 올들어 4개월 간 월평균 700억원, 총 2872억원을 신규 공급했다. 현재 중ㆍ저신용자의 대출 비중은 금액 기준으로 전체의 20.6%, 건수 기준으로 38.5%에 달한다.

서민 전월세보증금 대출도 금리인하 대상에 포함해 0.10∼0.15%포인트 하향 조정하기로 했다. 17일 현재 전월세보증금 대출 최저금리는 2.83%이나 18일부터는 2.73%로 변경된다.

카카오뱅크 관계자는 “전월세보증금 대출은 이번 금리 인하로 신규 대출의 경우 평균 2%대로 하락해 업계 최저 수준의 금리를 제공할 전망”이라고 말했다.

카카오뱅크는 지난 14일부터 전월세보증금 대상 주택의 임차보증금 한도를 수도권은 4억원에서 5억원으로, 수도권 외 지역은 2억원에서 3억원으로 확대한 바 있다. 서류제출 시간도 확대했다. 토요일에도 아침 8시부터 오후 10시까지 접수 가능하다.

이용우ㆍ윤호영 공동대표는 “중ㆍ저신용 대출자들의 이자 부담을 줄이고 서민들의 주거 안정 비용 상승에 따른 부담을 낮추기 위해 금리인하를 결정했다”며 “카카오뱅크는 확충된 자본력을 바탕으로 앞으로도 중ㆍ저신용자들의 대출 이용 문턱을 낮춰가겠다”고 말했다.

spa@heraldcorp.com
핫이슈 아이템
포토슬라이드
  • 中東 여인~시선 사로잡는 섹시 란제리~~~
    中東 여인~시선  사로잡는  섹시 란제리~~~
  • 마이애미 해변의 유혹( 誘惑)~~~
    마이애미 해변의 유혹( 誘惑)~~~
  • 피겨 요정 아찔연기 어디까지~~~~
    피겨 요정 아찔연기 어디까지~~~~
  • 이보다 섹시할 순 없다.~~~
    이보다 섹시할 순 없다.~~~
핫 클릭
비즈링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