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 뉴스속보
  • 4월 수출 18개월만에 하락…1∼4월 누적은 역대 최대

  • 기사입력 2018-05-01 10:28
    • 프린트
    • 메일
    • 크게
    • 작게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기저효과로 1.5%↓…사상 첫 2개월 연속 500억 달러 돌파

[헤럴드경제=배문숙 기자]17개월 연속 증가해 온 수출이 기저효과에다 환율, 보호무역 기조 등의 영향으로 하락세로 돌아섰다.

산업통상자원부는 지난 4월 수출이 500억6000만 달러로 잠정 집계됐다고 1일 밝혔다. 이는 작년 동기 대비 1.5% 감소한 것이다.

지난 3월 515억8000만 달러에 이어 사상 처음으로 2개월 연속 500억 달러를 돌파했다. 수입은 434억5000만 달러로 작년 같은 기간보다 14.5% 늘었다. 무역수지는 66억1천만 달러 흑자로 75개월 연속 흑자다.

[사진=헤럴드경제DB]

4월 하락 전환에도 1∼4월 누적 수출은 작년 대비 6.9% 증가하며 상승세를 유지했다. 누적 수출은 1955억 달러로 1∼4월 기준 역대 최대 실적이다. 올해 1∼3월 누적으로 10.3% 증가했던 수출이 18개월 만에 하락세로 전환한 것은 작년 4월 실적이 워낙 좋았기 때문이라고 산업부는 설명했다.

작년 4월 수출은 54억6000만 달러 규모의 해양플랜트 인도가 이뤄지고 5월 초 장기 연휴에 대비한 수출물량이 몰리면서 전년 대비 23.8%나 증가했다. 올해 4월 수출이 나쁘지 않았는데도 작년 실적이 워낙 좋아 상대적으로 작아 보이는 기저효과가 발생했다는 것이다.

특히 선박은 수주가 아닌 건조를 마치고 고객에 인도하는 시점에 수출 실적으로집계되기 때문에 인도 시점에 따라 전체 수출 실적에 큰 영향을 미칠 수 있다. 선박을 제외한 올해 4월 수출은 482억8000만 달러로 작년 대비 10.4% 증가했다.

oskymoon@heraldcorp.com
포토슬라이드
  • 블랙의 매력
    블랙의 매력
  • 테이프로 만든 예술
    테이프로 만든 예술
  • 아찔 몸매~최고 몸짱~ 섹시 매력속으로~~
    아찔 몸매~최고 몸짱~ 섹시 매력속으로~~
  • 이보다 섹시할 순 없다.~~~
    이보다 섹시할 순 없다.~~~
핫 클릭