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 일반
  • 靑 “文대통령, 김기식 사표 수리예정…선관위 결과 존중”

  • 기사입력 2018-04-16 20:56
    • 프린트
    • 메일
    • 크게
    • 작게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헤럴드경제=문재연 기자] 청와대는 16일 문재인 대통령이 김기식 신임 금융감독원장의 후원금 및 외유성 출장 의혹과 관련한중앙선거관리위원회의 위법결론을 존중해 김 원장의 사표를 수리할 예정이라고 밝혔다. 

윤영찬 청와대 국민소통수석은 이날 춘추관에서 기자들과 만나 “선관위의 판단을 존중한다”며 “문 대통령은 선관위 판단 직후 사의를 표명한 김 원장의 사표를 수리할 예정”이라고 말했다. 

[사진=연합뉴스]

한편, 야당은 김 원장 인사사태에 대한 책임이 청와대 민정라인에 있다며, 민정라인의 총사퇴를 요구하고 나섰다. 

이에 대해 청와대 핵심관계자는 “민정라인에서는 해외출장 건에 대해 적법하다는 판단을 했고, 선관위도 그같은 판단을 했다”며 “다만, 후원금 문제는 선관위의 판단을 존중한 것”이라고만 밝혔다. 청와대 인사수석실과 민정수석실에서 별도의 입장표명은 없을 것으로 전해졌다. 

munjae@heraldcorp.com
포토슬라이드
  • 기다려라 여름아~
    기다려라 여름아~
  • ‘2018 맥스큐 머슬마니아 오리엔트 챔피언십’
    ‘2018 맥스큐 머슬마니아 오리엔트 챔피언십’
  • 이런 드레스?
    이런 드레스?
  • 테이프로 만든 예술
    테이프로 만든 예술
핫 클릭