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 최신기사
  • KAI, ‘국내 첫 항공정비 전문업체’ 최대주주로 참여

  • 기사입력 2018-03-14 10:50
    • 프린트
    • 메일
    • 크게
    • 작게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 항공MRO 신규법인 총 자본금 1350억 중 KAI 65.5%

[헤럴드경제=손미정 기자] 한국항공우주산업(KAI)은 14일 한국공항공사 등 8개 업체 및 기관과 한국공항공사에서 ‘항공MRO 전문업체 설립을 위한 발기인 조합 합의서’를 체결하고 항공정비(MRO) 신규법인에 대한 각사의 지분구조와 법인설립을 위한 주요 사항에 대해 합의한다.

체결식에는 김조원 KAI 사장, 주현종 국토교통부 항공정책관, 성일환 한국공항공사 사장, 김지완 BNK금융그룹 회장, 이석주 제주항공 사장, 최종구 이스타항공 사장, 하상헌 하이즈항공 사장, 심영섭 에이테크 사장 등 주요 관계자들이 참석한다.

항공MRO 신규법인은 총 자본금 1350억원 중 최대주주인 KAI가 65.5%, 한국공항공사가 19.9%로 2대 주주가 되고 나머지는 BNK금융그룹, 미국 부품업체 UNICAL, 하이즈항공, 에이테크, 제주항공, 이스타항공이 참여한다.

KAI는 오는 7월 항공MRO 전문업체를 설립하고 국토교통부로부터 정비조직인증을 받아 연말부터 여객기 정비를 시작한다는 목표이다. 현재 사천시와 협력해 사천에 위치한 KAI 본사 인근에 MRO 부지조성을 추진하고 있다.

향후 KAI는 LCC(저비용항공사) 중심의 기체정비를 시작으로 국내 대형항공사, 해외항공사 등으로 정비물량을 확대해 나갈 예정이다. 또한 엔진정비 등 고부가가치 정비와 부품 국산화를 통해 사업성을 높여나간다는 계획이다.

김조원 KAI 사장은 “국내 항공기 운항의 안전성을 높이고 일자리 창출에 크게 기여하게 될 것”이라며 “국내 항공정비사업의 조기 안정화를 위해 최선을 다하겠다”고 밝혔다.

balme@heraldcorp.com
핫이슈 아이템
포토슬라이드
  • 中東 여인~시선 사로잡는 섹시 란제리~~~
    中東 여인~시선  사로잡는  섹시 란제리~~~
  • 마이애미 해변의 유혹( 誘惑)~~~
    마이애미 해변의 유혹( 誘惑)~~~
  • 피겨 요정 아찔연기 어디까지~~~~
    피겨 요정 아찔연기 어디까지~~~~
  • 이보다 섹시할 순 없다.~~~
    이보다 섹시할 순 없다.~~~
핫 클릭
비즈링크